메뉴 건너뛰기

질문은 TF지식인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유게시판

Hot 게시글은 조회수1000 or 추천수10 or 댓글25 이상 게시물을 최근순으로 최대4개까지 출력됩니다. (타 게시판 동일)

2003년결혼때 처음 종로골목에서 16014 눈탱이 맞은후 그것도 엄마친구한테서~~ㅎㅎ

몇달있다가 눈탱이도 완전 눈탱인거 알고 이를 바득바득 갈면서 복수의 칼날을 준비했죠.

 

그냥 시계공부였습니다.은행에서 퇴근후 새벽 1시이후까지 국내외 사이트는 다 뒤진거 같아요.ㅎㅎ (신혼이라 이혼의 위기도 있었어요^^)

 

예전에 옥션에서 정말 유명하셨던 "베스트워치"라는 이OO분한테 시계를 배웠습니다. 브랜드 고르는방법, 체크해야할 포인트, 시세,

오리지널 DIA포인트 구별방법까지 그걸 배우면서 저는 커피값 식사값 부담하면서 손님도 같이 만나고 한동안은 토일은 거기에만 매달렸어요.

 

그리고 서로 바빠서 소원해진후 가끔 종로나 남대문에서 만나면 인사하고 그랬는데..그때는 옥션은 단일가...& 입찰가 였습니다.

지금은 이제 오픈장터가 많이 생겨서 편리해졌죠.

 

근데 요즘 가끔 시계에 대해 넌더리가 납니다. 이유는 정말 매너라고는 눈꼽만큼도 없는 분들때문입니다.

물론 대부분 타포회원님들은 제가 정말 인정할정도로 멋진 신사분들 대부분이죠.

 

몇가지 사례를 열거해보면 어떤 지방의 나이어리신 교회일 하시는 분은 문자와 몇번의 통화로 사진요청(신분증 포함) 요구하시고 네고협의후 돈 입금하려 간다고

문자보낸후 연락이 두절 안됩니다. (타포회원 아이디를 물어보시고 과거 거래기록으로 믿을만하다고 택배거래요청하는거죠).

 

그분은 그이후 다른시계로 다시 연락이 왔는데 저는 보통 그분들 번호를 저만 알수 있도록 기록해놓거든요.(진상 걸려내기 위해서~)

그래서 예전 그이유 때문에 님과 거래가 힘들다 했더니 다짜고짜 쌍욕하고 끊어버립니다. 요즘은 SNS 개발로 그분 성함이나 회사가 뜨는데..

참 이해가 안될때가 많습니다.

 

어떤 경상도분은 가격이 안맞아서 안판다고 냉정하게 거절하니 국세청애 신고한답니다. ㅎㅎ 일주일간 협박을 하더군요.

 

또 어떤분은 예약받아달라고 적극적으로 제안하고 예약금도 넣을수 있는데 지금 외국출장간다고 공항이니 며칠 기다려달라고 하시면서

 

장터에 판매완료 해달라고..하시고 귀국일에 연락안되고 이후 잠수타시고~그러면 다시 판매하기가 녹록치 않거든요.이거 동감하시죠??

 

제일 짜증나는게 구매한다고 장터 시계에 판매완료나 삭제 요청하시고 네고 협의후 신분증 포함해서 사진으로 받을거 다 받고 그 다음 또다시 네고요청 후

그다음 완전 잠수~~

 

예전에 옥션이용할때 약속장소 나가서 바람맞고 그냥 오거나 직거래시 짜증났던 네고협의후 현장 네고 협의 안되서 거래 안되는건 지금생각해보면 그래도 양반입니다.

 

판매자나 구매자 입장 서로 상반되는거니 저도 경험자로써 이해 백분 하는데요. 좀 더 성숙한 와치 거래가 되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저도 노력하겠습니다.

 

타이포럼에서 의형제 맺거나 베프삼은분들 많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인연 기대하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 셀러장터 공식 서비스 시작에 따른 운영원칙 및 셀러회원 가입절차 안내 [4] 타임포럼 4 270129 2015.06.13
공지 사이트 기능 및 이용가이드 (장터, 이미지삽입, 등업, 포인트 취득 및 가감, 비디오삽입, 알람 등) [12] TF테스터 116 406009 2015.02.02
공지 파일업로드 방법 (글쓰기, 댓글 공통) [7] TF테스터 15 417851 2015.01.12
Hot 옆장터에는 정말 x들이 많은거 같아요 [60] 아웰11 3 1807 2017.01.07
Hot 최근에 본 영화 속에서 찾은 시계들 입니다.. [42] Seo 4 1458 2017.01.05
Hot 2016년 여러분 손목에 가장 많이 올라온 시계는 무엇이었나요? [28] 페니 3 910 2017.01.05
Hot 요즘 보기힘든 특매물 애지중지하던 애마 분양합니다 [29] 수사불패 6 1659 2017.01.02
27152 폴 바셋 좋아하시나요?^^ [34] file Claudio Kim 0 7630 2015.03.06
27151 국공립 어린이집도 .... [15] 비룡 0 2670 2015.03.06
» 매니아 13년차가 요즘 느낍니다. 시계 거래가 점점 삭막해집니다 [49] 오리온가이 9 7079 2015.03.06
27149 [공지] 장터 관련 사진 미첨부 게시물 삭제 안내 PamPan 2 3004 2015.03.06
27148 안녕하세요. 대구 모임을 진행중입니다. 대구분들은 라운지 확인 부탁드립니다.(내용무) 다크팬더 0 2806 2015.03.06
27147 올해의 NBA 과연 누가 우승을 할까요? [12] PamPan 0 2671 2015.03.06
27146 한국말로 된 재즈곡 - 친구(Friends) [11] 페니 3 2533 2015.03.06
27145 장터 문의는 많은데... [36] 진탁구 2 5381 2015.03.06
27144 기계식 시계에 관한 생각~~~ [23] Leader 3 3023 2015.03.06
27143 스웨이드 구두 물묻었을때? [17] file Rhymemaker 0 5436 2015.03.06
27142 우리가 몰랐던 다람쥐의 공격성 [19] Space War 2 3241 2015.03.05
27141 마누라의 깜짝선물입니다. [106] file 봉식이형 13 9157 2015.03.05
27140 퍼페추얼 시계에서 년도 표시, 윤년 표시 타입 어떤 종류가 사용자가 관리하기 좋을까요? [10] 푸오빠 1 4026 2015.03.05
27139 오곡밥 드셨나요? [15] file 비룡 0 2417 2015.03.05
27138 이이제이 [25] DrJy 3 2556 2015.03.05
27137 시계입문~~5개월~~ 시계분양~` 병이~~ 걸여서~~ ㅜㅜ [19] 가는시간잡지못하리 3 2765 2015.03.05
27136 일상 속 가장 많은 시간을 함께하는 것들 [5] file pisces 0 2533 2015.03.05
27135 타임포럼 회원분들께 사과말씀 드립니다. [47] 토리노 48 8238 2015.03.05
27134 마켓에 판매글올릴때 휴대폰인증 에러 관한 (도와주십시요^^) [3] 오리온가이 0 2881 2015.03.05
27133 폭부마신 로렉교주님과 이어지는 시간님께 [13] 천사아빠 29 7104 2015.03.05
27132 고레벨 그들만의 리그? [46] longman 37 7628 2015.03.05
27131 훈련소 들어갑니다ㅠㅠ [37] file 홍야 10 3873 2015.03.05
27130 내 시계 감아간놈 두고봐라 [16] 멋진오리 1 3143 2015.03.05
27129 아파트 분양가 앞으로 어떻게 될까요? [23] file Zenith  0 2568 2015.03.05
27128 자유게시판 관련해서 긴급하게 공지 드립니다. [19] PamPan 17 6860 2015.03.04
27127 판매글 올리는데 휴대폰인증 하면 에러메세지가 뜨네요? [6] 오리온가이 0 2506 2015.03.04
27126 어린이집 실시간 cctv 설치가 통과 안됬다고 합니다 [14] 비룡 3 2432 2015.03.04
27125 입문용 시계로 익스1과 브로드애로우 둘중 뭐로 가야할까요? [19] AHCI 0 3228 2015.03.04
27124 로또 맞은 개 [14] Space War 2 2691 2015.03.03
27123 최근 논란이되었던 원피스 색깔 [15] file 뽕세 2 5069 2015.03.03
27122 타포책 왔네요~ 두근두근 [11] file vossnim 1 2719 2015.03.03
27121 인천에 시계 수리 잘보는곳 있나요? [2] 비룡 0 3345 2015.03.03
27120 자본 700으로 입문용 시계를 추천해주세요^^ [35] AHCI 0 6834 2015.03.03
27119 해체후 잡음이 심했던 그룹이죠 [17] 한가잉 1 3084 2015.03.03
27118 오늘부터 다이어트 1일차. [24] jazon 5 2381 2015.0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