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FEATURE
댓글작성 +2 Points

Eno

조회 10489·댓글 99

P1260057.JPG

P1250161.jpg

P1250135.jpg

P1250156.jpg

P1250116.jpg


태그호이어(TAG Heuer)의 바젤월드 2018 리포트를 전해드립니다. 태그호이어는 올해 런칭 55주년을 맞은 까레라(Carrera)를 필두로 거의 전 컬렉션에 신제품을 선보이는 변함없이 정력적인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까레라 라인을 몇 종의 베리에이션과 함께 다각화하는 노력을 기울였으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애스턴 마틴과의 파트너십을 기념하는 일련의 신제품들도 눈길을 끌었습니다. 더불어 아쿠아레이서와 포뮬러 1 컬렉션에 여성용 신제품을 대거 선보임으로써 여성용 엔트리 라인업을 강화하려는 시도도 돋보입니다. 


P1250113.jpg


Carrera Chronograph GMT

까레라 크로노그래프 GMT 


모듈러 케이스 구조가 특징적인 기존의 인기 라인업 까레라 호이어 01의 뒤를 이어 태그호이어는 올해 까레라 호이어 02를 새롭게 선보입니다. 전작 호이어 01과는 다른 매뉴팩처 자동 칼리버를 탑재하고 있기 때문에 당연히 다이얼의 기능 배열도 차이를 보이는데, 3시 방향에 미닛 카운터, 9시 방향에 아워 카운터, 6시 방향에 초 카운터(스몰 세컨드)가 위치한 일명 트리-컴팩스 배열을 띠고 있어 시각적으로 보다 안정적인 느낌을 줍니다. 시간 외 날짜와 크로노그래프 기능을 갖춘 까레라 호이어 02의 새로운 베리에이션으로 이번 바젤월드에서는 GMT 기능을 추가한 버전을 선보였습니다. 


11-2 (2).JPG

11-2-1.JPG


까레라 크로노그래프 GMT는 직경 45mm 스틸 케이스에 베젤부는 블랙과 블루가 어우러진 투톤 컬러 세라믹 인서트를 사용해 특유의 개성을 표현합니다. 블랙/블루 투톤 세라믹은 롤렉스의 GMT-마스터 2를 통해 우리에겐 이미 친숙한데요. 태그호이어가 까레라 라인의 새로운 크로노그래프 GMT 모델에 블랙/블루 투톤 세라믹을 도입한 것도 다분히 이를 의식한 것으로 보입니다. 베젤의 24시 스케일을 통해 세컨 타임존(GMT)을 표시하는 점 또한 롤렉스와 유사한 점입니다. 하지만 케이스 형태 및 스켈레톤 다이얼의 개성적인 디자인은 누가 봐도 한눈에 태그호이어의 신제품임을 알 수 있게 합니다. 


11-1_TAGHeuer_Carrera Heuer02_GMT_CBG2A1Z_2018 (5).jpg


무브먼트는 지난해 리런칭한 오타비아(Autavia) 컬렉션에 먼저 도입한 태그호이어의 차세대 인하우스 자동 크로노그래프 칼리버 호이어 02를 바탕으로 GMT 기능을 추가한 베리에이션 칼리버를 탑재했습니다. 부드럽고 정확한 크로노그래프 기능 작동을 위한 컬럼휠과 버티컬 클러치 부품을 적용했으며, 이전의 호이어 01처럼 데이트 디스크를 스켈레톤 처리해 다이얼 면에 노출하고, 4시 30분 방향 별도의 윈도우를 통해 날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11-1_TAGHeuer_Carrera Heuer02_GMT_CBG2A1Z_2018 (4).jpg


싱글 배럴 형태임에도 80시간의 파워리저브를 보장하는 호이어 02를 바탕으로 하면서도 새로운 GMT 버전은 파워리저브 시간이 다소 줄어든 75시간 파워리저브를 보장합니다(이 부분은 다소 의아스럽습니다만). 사파이어 크리스탈 케이스백을 통해 독자적인 무브먼트를 감상할 수 있으며, 케이스 방수 사양은 100m. 스틸 브레이슬릿 버전(Ref. CBG2A1Z.BA0658)과 러버 스트랩 버전(Ref. CBG2A1Z.FT6157)으로 각각 출시될 예정입니다. 


22-2 (2).JPG


Carrera "Tête de Vipère" Chronograph Tourbillon Chronometer 

까레라 ‘테트 드 비페르’ 크로노그래프 투르비용 크로노미터


까레라 런칭 55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태그호이어는 올해 최초로 브장송 천문대(Besançon Observatory)서 공식 크로노미터 인증을 받은 한정판 제품을 출시합니다. 브장송 천문대 인증 스탬프의 형태가 뱀의 머리를 연상시킨다 해서 ‘바이퍼 헤드(테트 드 비페르, Tête de Vipère)’라는 별칭으로도 곧잘 불리는데, 그래서인지 제품명에도 ‘테트 드 비페르’라는 우리에겐 다소 생소한 이름을 함께 병기하고 있습니다. 


22-1_TAGHeuer Carrera Tête de Vipère_CAR5A93.FC6442  (5).jpg

22-1_TAGHeuer Carrera Tête de Vipère_CAR5A93.FC6442  (4).jpg


1897년부터 브장송 천문대서 크로노미터 인증을 받은 시계에는 ‘테트 드 비페르’ 스탬프가 씰(Seal)처럼 추가되었는데요. 1970년대 쿼츠 위기와 함께 크로노미터 인증 프로그램 자체가 폐지되었다가 2006년 다시 부활해 현재까지 단 500여 개의 시계만 ‘테트 드 비페르’ 스탬프를 받았을 만큼 기존의 코스크(COSC) 인증을 뛰어넘는 엄격하고 공정한 품질 인증 시스템으로 명성을 얻고 있습니다. 실제로 로랑 페리에, 쇼파드 등 극소수 브랜드의 일부 하이엔드 모델만 브장송 천문대 크로노미터 인증을 받고 있습니다. 


22-1_TAGHeuer Carrera Tête de Vipère_CAR5A93.FC6442  (7).jpg


까레라 ‘테트 드 비페르’ 크로노그래프 투르비용 크로노미터는 2016년 최초 출시 당시 COSC 인증을 받은 세계에서 가장 저렴한 매뉴팩처 투르비용 크로노그래프 칼리버로 화제를 모은 기존의 호이어 02-T 모델을 바탕으로 하고 있습니다. 직경 45mm 케이스는 다크 블루 컬러를 띠는 하이테크 세라믹 소재로 제작되었으며(베젤 역시 블루 세라믹), 양 러그 쪽 가드와 크라운 및 푸셔는 블랙 PVD 코팅 마감한 스틸 소재를 사용했습니다. 무브먼트는 크로노그래프와 투르비용을 결합한 인하우스 자동 칼리버 호이어 02-T를 탑재했으며(진동수 4헤르츠, 파워리저브 약 6일), 스트랩은 블랙 러버 바탕에 매트한 블랙 악어가죽 스트랩을 덧댄 스트랩을 장착했습니다. 참고로 케이스 방수 사양은 100m. 


22-1_TAGHeuer Carrera Tête de Vipère_CAR5A93.FC6442  (1).jpg


까레라 ‘테트 드 비페르’ 크로노그래프 투르비용 크로노미터(Ref. CAR5A93.FC6442)는 단 155피스 한정 제작될 예정이며, 전 세계 선별된 태그호이어 부티크에서만 만나볼 수 있습니다. 


33-2_! (1).JPG


Carrera Heuer 02 Ayrton Senna Special Edition

까레라 호이어 02 아일톤 세나 스페셜 에디션 



태그호이어는 지난해 브라질의 전설적인 카레이서이자 태그호이어의 영원한 앰배서더인 아일톤 세나를 기리는 스페셜 에디션을 까레라 호이어 01 라인으로 출시한 바 있습니다. 올해는 그 뒤를 이어 호이어 02 버전의 아일톤 세나 스페셜 에디션을 선보입니다. 


33-2-2 (1).JPG

33-2-2 (2).JPG

33-2-2 (3).JPG


이전 호이어 01 버전과 동일한 사이즈(45mm)의 스틸 케이스에 스켈레톤 가공한 다이얼에는 수퍼루미노바를 채운 5분 단위의 아워 마커(아라빅 인덱스)를 적용하고, 링크 컬렉션의 상징인 S자 링크 브레이슬릿을 사용하는 등 호이어 01 버전과 상당히 유사한 형태를 이어가고 있지만, 결정적으로 무브먼트가 차이가 있습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부터 호이어 02 칼리버를 제법 다양한 모델에 전개하는 것을 보면 슈베네 매뉴팩처 내 호이어 02 크로노그래프 생산 라인이 대량 생산을 소화할 수 있을 만큼 충분히 정비, 관리되고 있음을 어림할 수 있습니다. 


33-2_! (2).JPG


까레라 호이어 02 아일톤 세나 스페셜 에디션은 S-형태의 링크가 돋보이는 스틸 브레이슬릿 혹은 레드 컬러 액센트가 더해진 레이싱 모티프의 블랙 러버 스트랩 버전으로 각각 출시될 예정입니다. 


P1250126.jpg


Carrera Heuer 01 Manchester United Special Edition

까레라 호이어 01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스페셜 에디션


영국의 세계적인 프로축구클럽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이하 줄여서 맨유)와의 성공적인 파트너십을 자축하기 위해 지난해 까레라 호이어 01 라인을 통해 첫 선을 보인 맨유 스페셜 에디션이 올해 다소 바뀐 디자인으로 이어 출시될 예정입니다. 


33-5.JPG


블랙 PVD 스틸 케이스에 블랙 세라믹 베젤을 사용한 이전 버전과 달리 새로운 호이어 01 맨유 스페셜 에디션은 브러시드 가공한 직경 45mm 크기의 스틸 케이스에 스켈레톤 가공한 다이얼 9시 방향 스몰 세컨드 바탕에 맨유를 상징하는 ‘붉은 악마’ 로고 대신 맨유 구단 엠블럼을 적용하여 보다 직접적으로 맨유 스페셜 에디션임을 알리고 있습니다. 


33-1.JPG


Carrera Heuer 01 Aston Martin Special Edition

까레라 호이어 01 애스턴 마틴 스페셜 에디션 


이달 초 2018 제네바 국제 모터쇼(Geneva International Motor Show)에서 처음으로 공개한 까레라 호이어 01 애스턴 마틴 스페셜 에디션도 이번 바젤월드 현장에서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 영국의 럭셔리카 브랜드 애스턴 마틴(Aston Martin)과의 파트너십을 기념하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오는 6월 르망 24시 레이스에 처음으로 출전하는 애스턴 마틴의 최신형 하이퍼카 발키리 AMR Pro에서 케이스 및 다이얼 디자인 일부의 영감을 얻었습니다. 


33-1-2.jpg


까레라 호이어 01 애스턴 마틴 에디션(Ref. CAR2A1AB.FT6163)은 직경 45mm 스틸 케이스에 블랙 하이테크 세라믹 베젤부에는 타키미터 대신 애스턴 마틴을 인그레이빙하고, 허니콤 패턴으로 펀칭 가공한 블랙 다이얼 9시 방향 스몰 세컨드 바탕에 애스턴 마틴 브랜드 로고를 함께 프린트해 누가 봐도 한 눈에 에스턴 마틴 에디션임을 알 수 있도록 했습니다. 무브먼트는 기존의 인하우스 자동 크로노그래프 칼리버 호이어 01을 탑재했습니다. 케이스 방수 사양은 100m. 참고로 쿼츠 크로노그래프 버전인 포뮬러 1 애스턴 마틴 스페셜 에디션(Ref. CAZ101P.FC8245)도 함께 출시될 예정입니다. 


P1260045.jpg



44-2 (2).JPG


Carrera Calibre 16 Chronograph 

까레라 칼리버 16 크로노그래프


까레라 라인의 대표적인 베스트셀러인 칼리버 16 크로노그래프가 올해는 1960년대 빈티지 크로노그래프 디자인에서 영감을 얻은 컬러플한 투톤 다이얼 버전으로 새롭게 선보입니다. 블랙 혹은 블루 오펄린 다이얼 바탕에 12-6-9시 방향의 각 카운터 바탕은 화이트 컬러를 사용하고 공통적으로 레드 컬러 액센트를 더해 특유의 스포티함을 어필합니다. 


44-1_TAGHeuer_Carrera Calibre 16_CV201AR.BA0715_2018 (5).jpg

44-1_TAGHeuer_Carrera Calibre 16_CV201AR.BA0715_2018 (6).jpg

44-1_TAGHeuer_Carrera Calibre 16_CV201AR.BA0715_2018 (8).jpg

44-1_4.png


공통적으로 케이스는 폴리시드 가공한 41mm 직경의 스틸 케이스를 사용하고, 블랙 다이얼 버전(Ref. CV201AP.FC6429)에는 블랙 세라믹 베젤을, 블루 다이얼 버전(Ref. CV201AR.BA0715)에는 블루 세라믹 베젤을 각각 적용했습니다. 무브먼트는 ETA 7750 베이스를 수정한 자동 크로노그래프 칼리버 16을 탑재했으며, 스틸 케이스백 형태라 무브먼트는 노출하지 않고 있습니다. 케이스 방수 사양은 100m. 



44-2-2.JPG


칼리버 16을 탑재한 클래식한 까레라 크로노그래프 모델도 컴백했습니다. 사진 속 다크 블루 컬러 다이얼 제품은 한눈에도 최근의 트렌드를 감안한 것임을 알 수 있습니다. 


55-6-1_TAGHeuer_Aquaracer Lady Auto_WBD2310.BA0740_2018 (3).jpg


Aquaracer Lady Calibre 9 Automatic 

아쿠아레이서 레이디 칼리버 9 오토매틱 


300m 방수를 특징으로 하는 다이버 워치 아쿠아레이서 컬렉션에는 올해 32mm 사이즈의 여성용 오토매틱 모델이 몇 종 새롭게 추가되었습니다. 


55-6-1_TAGHeuer_Aquaracer Lady Auto_WBD2310.BA0740_2018 (5).jpg

55-6-1_TAGHeuer_Aquaracer Lady Auto_WBD2310.BA0740_2018 (7).jpg


60분 눈금이 새겨진 단방향 회전 베젤을 갖춘 스틸 케이스에 다이얼 컬러는 블랙과 화이트가 있으며(둘 다 마더오브펄), 야광도료인 수퍼루미노바를 채운 일반 바통형 인덱스와 다이아몬드 세팅 인덱스 버전으로 또 나뉩니다. 공통적으로 무브먼트는 날짜 표시 기능이 있는 자동 칼리버 9을 탑재했으며, 3연의 링크로 연결된 스틸 브레이슬릿을 적용해 스포티하면서도 경쾌한 느낌을 선사합니다. 


66-1.JPG


Formula 1 Lady 

포뮬러 1 레이디


엔트리 컬렉션 포뮬러 1에도 색다른 여성용 신제품이 쏟아졌습니다. 사이즈는 32mm 혹은 35mm로 각각 선보이며, 테두리를 부드럽게 다듬은 토노형 케이스는 스틸 외 블랙 PVD 코팅 마감한 스틸 소재로 선보입니다. 원형의 베젤부에 일렬로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버전 외 세라믹 베젤을 사용한 버전도 있습니다. 


66-2_TAGHeuer_Formula 1 Lady_2018 (5).jpg

66-2_TAGHeuer_Formula 1 Lady_2018 (1).jpg

66-2_TAGHeuer_Formula 1 Lady_2018 (7).jpg


다이얼은 일명 샌드위치로 불리는 더블 플레이트(중첩된) 형태의 화이트 마더오브펄을 사용했으며, 샌드위치 구조가 아닌 일반적인 형태의 다이아몬드 인덱스 버전도 함께 출시됩니다. 공통적으로 무브먼트는 쿼츠 칼리버를 탑재했으며, 스틸 브레이슬릿 외 누구나 쉽게 교체가 가능한 인터체인저블 시스템을 적용한 블루, 그린, 레드 등 컬러플한 가죽 스트랩을 추가 구매해 호환할 수 있습니다. 



66-5 (1).JPG

66-5 (2).JPG

66-5 (3).JPG


한편 남성용 43mm 포뮬러 1 크로노그래프 신제품도 있습니다. 선레이 마감한 블루 컬러 다이얼이 멋스러운 모델과 라이트 그레이 컬러 다이얼 바탕에 레드 컬러 인덱스와 핸즈가 통통 튀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스페셜 에디션도 있습니다. 두 모델 공통적으로 무브먼트는 쿼츠 크로노그래프 칼리버를 탑재했습니다. 


77-1 (2).JPG


Link Chronograph

링크 크로노그래프 


이번 바젤월드 신제품은 아니고, 올 초 SIHH 기간에 열린 제네바 데이즈(Geneva Days 2018)에서 첫 선을 보인 링크 크로노그래프 신제품입니다. 지난해 30주년을 맞아 전면 리뉴얼한 뉴 링크 컬렉션에 올해는 자동 크로노그래프 버전이 새롭게 추가되었습니다. 충분히 예상 가능한 형태이지만 익숙한 모델의 재등장은 반갑기만 합니다.


77-2_1_TAGHeuer_Link_Diamonds_WBC2113.BA0603 (6).jpg

77-2_1_TAGHeuer_Link_Diamonds_WBC2113.BA0603 (5).jpg


직경 41mm 스틸 케이스에 블랙 혹은 블루 컬러 다이얼로 선보이며, 공통적으로 무브먼트는 ETA 2894 베이스를 수정한 자동 크로노그래프 칼리버 17을 탑재했습니다(진동수 4헤르츠, 파워리저브 약 42시간). 사파이어 크리스탈 케이스백을 통해 무브먼트를 감상할 수 있으며, 케이스 방수 사양은 100m. 


77-2_1_TAGHeuer_Link_Diamonds_WBC2113.BA0603 (4).jpg

77-2_1_TAGHeuer_Link_Diamonds_WBC2113.BA0603 (7).jpg


+


77-5 (2).JPG

TAGHeuer_Link_Diamonds_WBC2116.BA0660 (1).jpg

TAGHeuer_Link_Diamonds_WBC2116.BA0660 (10).jpg


한편 41mm 쓰리 핸즈 데이트 형태의 신제품으로 스틸 케이스 베젤부에 일렬로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버전과 베젤은 물론 S자 링크 상단에 촘촘히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하이 주얼리 버전도 함께 출시될 예정입니다. 


88-1 (2).JPG

88-1 (1).JPG


Monaco Gulf 2018 Special Edition 

모나코 걸프 2018 스페셜 에디션


1969년 출시 당시 세계 최초의 사각 방수 크로노그래프 시계로 주목을 받았고, 1971년 할리우드 스타 스티브 맥퀸(Steve McQueen)이 영화 '르망(Le Mans)'에서 착용하면서 전설이 된 모나코 컬렉션에 올해 아주 특별한 신제품이 출시될 예정입니다. 


88-3 (2).jpg

88-3 (1).jpg


스티브 맥퀸이 영화 '르망'에서 몰았던 포르쉐 917K에는 지금은 사라진 미국의 대형 석유회사 걸프 오일(Gulf Oil International)을 상징하는 블루와 오렌지 컬러가 어우러진 걸프 로고를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걸프 로고는 당시 맥퀸이 착용한 화이트 컬러 점퍼에도 호이어 로고와 함께 프린트되어 모터레이싱 마니아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는데요. 걸프 로고의 상징성을 누구보다 잘 아는 태그호이어는 그간 모나코 컬렉션에 몇 종의 걸프 에디션을 잊을만하면 선보여왔습니다. 


88-3 (4).jpg


새로운 모나코 걸프 2018 스페셜 에디션(Ref. CAW211R.FC6401)은 직경 39 x 39mm 크기의 쓰리 피스 스틸 케이스에 기존의 자동 크로노그래프 칼리버 11(ETA 혹은 셀리타 베이스에 뒤부아 데프라 크로노그래프 모듈을 얹어 수정한 칼리버)을 탑재했습니다. 블루 컬러 다이얼 바탕에 라이트 블루와 오렌지 컬러 스트라이프 패턴을 추가하고, 날짜창 위에 걸프 로고를 함께 프린트해 걸프 오일과의 역사적인 파트너십을 기념하고 있습니다. 3시와 9시 방향에 위치한 초와 분 카운터 바탕은 화이트 컬러 처리해 스포티한 인상을 강조하며, 레이싱 글로브에서 착안해 펀칭 가공한 블루 컬러 송아지 가죽 스트랩에도 오렌지 컬러 스티치를 더해 걸프 에디션 특유의 컬러 조합을 일관되게 유지합니다.  


88-6_TAGHeuer_Monaco Bamford_CAW2190.FC6437_2018 (5).jpg


Monaco Bamford

모나코 뱀포드 


태그호이어는 올해 처음으로 영국의 시계 커스텀 전문회사인 뱀포드 워치 디파트먼트(Bamford Watch Department)와 손잡고 모나코 컬렉션에 1종의 특별한 신제품을 선보였습니다. 롤렉스, 파텍필립 등 여러 브랜드의 시계를 고객의 요청에 따라 색다르게 커스터마이징하는 작업을 이어온 뱀포드의 창립자 조지 뱀포드(George Bamford)는 일각에서는 멀쩡한 오리지널 시계의 가치를 훼손시키는 괴짜 내지 이단아로 평가절하되곤 했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계도 남들과 다르기를 원하는 그와 비슷한 취향의 괴짜 컬렉터들은 그의 변화무쌍한 작업에 열광했고, 세계적으로 적잖은 팬덤까지 거느리고 있습니다. 메이저 브랜드들에겐 어쩌면 눈엣가시와도 같은 존재인 뱀포드를 태그호이어 CEO이자 LVMH 그룹 워치 부문 수장인 장 클로드 비버 회장이 이번 기회에 공식적으로 끌어안음으로써 스스로 대인배임을 입증해 보인 셈입니다. 더불어 이 특별한 만남을 계기로 아이코닉한 모나코 컬렉션에 전례 없이 유니크한 스페셜 에디션이 빛을 보게 되었습니다. 


88-6_TAGHeuer_Monaco Bamford_CAW2190.FC6437_2018 (8).jpg

88-6_TAGHeuer_Monaco Bamford_CAW2190.FC6437_2018 (7).jpg

88-6_TAGHeuer_Monaco Bamford_CAW2190.FC6437_2018 (6).jpg


모나코 뱀포드는 기존의 스틸 케이스가 아닌 카본 컴포지트 소재의 케이스로 제작되었습니다. 카본 특유의 불규칙한 패턴이 시계 전체에 오묘한 개성을 부여하며, 소재 자체가 매우 가볍고 단단하며 화학물에 쉽게 부식되지 않는 장점들을 갖고 있습니다. 케이스 사이즈는 가로 x 세로 39mm이며, 투 카운터 배열의 자동 크로노그래프 칼리버 11을 탑재했습니다. 블랙 오펄린 다이얼 바탕에 원형의 테두리와 3시 및 9시 방향 각 카운터는 아쿠아 블루 컬러 래커 처리해 은은한 포인트를 주고 있으며, 모나코 및 호이어 로고, 6시 방향의 프린트와 데이트 디스크 숫자, 핸즈의 각 끝에도 아쿠아 블루 컬러를 적용해 전체적인 통일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또한 날짜창 상단에는 뱀포드 프린트를 추가해 누가 봐도 한눈에 뱀포드 에디션임을 알 수 있게 했습니다. 


88-77.jpg

88-6_22.jpg


모나코 뱀포드 에디션은 한정판 형태로 선보이며(정확한 개수는 불명), 전 세계 주요 태그호이어 부티크 및 일부 국가의 지정된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서만 판매될 예정입니다. 정확한 출시 가격대는 아직 미정입니다만 한화로 약 9백만 원대 미만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올해도 변함없이 풍성한 신제품으로 기대를 저버리지 않은 태그호이어의 바젤월드 2018 리포트를 이상으로 마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