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문은 TF지식인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유게시판

Hot 게시글은 조회수1000 or 추천수10 or 댓글25 이상 게시물을 최근순으로 최대4개까지 출력됩니다. (타 게시판 동일)



진홍눈동자 1786  추천:15  비추천:-1 2020.01.09 21:34

이렇게 이야기를 시작하는 저도

물려받은 시계가 있습니다. 

유일한 아버지의 유품인데, 이 시계를 고치려고

다른 지방의 정식 매장에 찾아갔었습니다.

25년 전. 아버지께서 어느날 착용하고계셨던 그 시계는

혼자만 미래에서 떨어진듯 아주 이질적이었습니다.

긁히지않는 유리. 배터리없이도 멈추지않는 시간

그렇다고 태엽을 감지도않고, 녹슬지도 때가 타지도 않았습니다.

어디에 가든 몇년이 지나든 멈추지않았고 빛은 사라지지않더군요.

10년 가량이 지나서야 아버지께서 태엽을 감는것을 

처음으로 볼 수 있었습니다. 영원할것같던 이질적인 모습의

시계도 한계가 오더군요. 그리고 아버지께서도 병을얻어

돌아가셨습니다. 

그리고 10년이 지나서 제가 결혼할때가 되어서야

그 시계를 다시 꺼내보게되었습니다.


25년전의 긁히지않는 유리는 흔한 기능이되었고

화려했던 빛은 모두 사라졌으며 시간은 맞지않았습니다.

제 추억속의 모습은 완전히 사라졌고 제가 자유로이 만질 수 

있게 되자 신비감 마저 사라졌습니다. 


그렇지만 어째선지 큰 돈을 들여 수리를 하게되었습니다.

당시에 여유가 있던것도 아닌데 당연한듯이 수리를 해버렸습니다.

그리고 그것이 계기가 되어서 시계에 관심을 갖게되어

시계 제작과 수리를 시작하게되었죠.


물려받은 시계를 수리하는일이 자주 있습니다.

대부분 예물시계인데 매번 수리할때마다 생각합니다.

시계를 물려받는다는것은 무엇일까? 

그분의 과거를? 역사를? 경제적 부를? 정신을?

어떤것을 물려받으며 그리고 어떤 생각으로 물려받는것일까..

내가 수리를 한다면 사용하는것일까? 장식하는것일까?


때때로 물려주신분께서 의뢰인이 시계를 착용하기를 기대하고있다는분도

계십니다.  저는 아버지께서 돌아가셨기때문에 그러한 애정을

상상만 할 수 밖에 없지만 그런 사연을 들어보면 어딘가 뭉클한것이

느껴집니다. 그러한 가족애가 부럽기도 하구요.


빈티지 시계는 볼곳도 많고 상태회복을 위한 과정도 복잡해서

그만큼 시간과 노력이 많이 들어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노력에 비해서 돈이 안되고 힘들죠

하지만 부모님을 위한, 또는 물려받은 시계를 수리할때

그들의 사연을 듣노라면 즐겁게 작업 할 수 있습니다.


시계는 유독 사연이 많은 물건인것같아요.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 타임포럼 카카오톡 오픈채팅 개설의 안내 [7] 타임포럼 2 2352 2019.11.02
공지 타임포럼 유튜브 '본격' 개시에 대한 알림 [6] 타임포럼 5 14739 2019.10.02
공지 장터게시판(회원 및 셀러 장터게시판) 운영원칙 [19] 타임포럼 9 18675 2019.05.13
공지 사이트 기능 및 이용가이드 (장터, 이미지삽입, 등업, 포인트 취득 및 가감, 비디오삽입, 알람 등) [11] TF테스터 269 562673 2015.02.02
공지 파일업로드 방법 (글쓰기, 댓글 공통) [5] 게시판관리자 27 527091 2015.01.12
Hot 미국 5대 피자... [26] 토리노 4 730 2020.02.12
Hot 스x치 센터 후기입니다. [34] 언더독 4 916 2020.02.05
Hot 시계라는 취미가 참 무서운것 같습니다 [29] SAUDERMAN 1 1830 2020.02.03
Hot 중국 유학중인친구가...연락이왔어요 [30] 여언봉 1 1557 2020.01.30
31291 태그호이어 아쿠아레이서 무브먼트의 반전 !! [4] file Tag-Heuer 1 853 2020.01.26
31290 로렉스 데이저스트 택시에서 분실했네요 [39] 여우놈 1 1277 2020.01.26
31289 후쿠오카 빈티지 워치샵 Discovery watch [25] file 광주시계초보 5 1004 2020.01.26
31288 역시 시계는 맘에드는거 한방에 가야...ㅠ [23] 브랄당원 2 940 2020.01.25
31287 기변을 멈추게한 라인업 [18] file 타임킹 0 1007 2020.01.24
31286 롯데 본점 해밀턴 매장 방문 후기 (이런게 브랜드의 차이인가요?) [23] file 키치제작소 5 1304 2020.01.23
31285 안녕하세요. [12] 정케일 4 242 2020.01.22
31284 엠지 원목 시계함 간단 구입기입니다... [14] file 광주시계초보 6 620 2020.01.22
31283 우한 폐렴 걱정되네요 [13] 치과가기싫어 2 492 2020.01.22
31282 설날연휴 너무 아쉽네요. [6] 타라라라 0 248 2020.01.21
31281 명절 전이라 돈 나갈때가 많네요. [15] 민쉭123 0 276 2020.01.21
31280 열 감기 [4] 진도개 1 127 2020.01.21
31279 부위별로 여드름이 생기는 이유 [12] file 토리노 5 599 2020.01.19
31278 맥그리거vs세로니 허무하게 끝났네요 [5] 트리플링 1 482 2020.01.19
31277 태그호이어 2020 오버홀비용 [17] file 목키 1 1075 2020.01.14
31276 와이프 임신 [46] 부산센텀 3 1508 2020.01.13
31275 파리는 대중교통파업으로 너무 시끄럽네요 [13] 치과가기싫어 1 417 2020.01.13
31274 토요오카 시계보관함입니다~~ [24] 이던88 2 999 2020.01.10
» 대를 이어 시계를 착용한다는것은 어떤 의미일까요 [28] 진홍눈동자 15 1786 2020.01.09
31272 프레드릭 콘스탄트 공식 A/S 실망스러운 후기 [31] 윤씨집호개 1 1313 2020.01.09
31271 지인이 체코 출장갔다가 섭마 득템했네요 우왕 [29] Charmant 0 1297 2020.01.09
31270 Baume & Mercier Clifton Baumatic vs Panerai Due [11] file 마근엄 2 526 2020.01.08
31269 기추할려고 백화점 자주가내요.. [48] file 기추기추병 2 1350 2020.01.08
31268 이렇게 화려할 수가... [27] file 유월빛 2 1016 2020.01.07
31267 비가 추적추적 오네요 [11] 탱실이 1 224 2020.01.07
31266 목감기들 조심하세요 [18] 롯데신사 0 227 2020.01.06
31265 축구스타 호날두의 최근 시계 [38] 유월빛 0 1494 2020.01.06
31264 로렉스가격인상~~ㅠㅠ [34] 정매직 2 1030 2020.01.06
31263 등업신고 이후.. [15] 유월빛 1 195 2020.01.06
31262 오늘 날씨도 풀리고 좋은 하루였습니다, [9] 신봉썬 0 131 2020.01.06
31261 케이프 코드로 잔기스 없애기 [18] 계월이 1 535 2020.01.05
31260 결혼 고민 주저리주저리...들어주실거죠? [37] 불비 0 1189 2020.01.05
31259 중고나라 금100돈 사건을보며 [37] 누런페라리 0 1129 2020.01.05
31258 간만에 찾아오는 타임포럼이네요 [9] 섭마장 0 221 2020.01.05
31257 안녕하세요 모두 새해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시고 돈많이 버는 2020년이 되시죠~! [10] 신봉썬 1 138 2020.0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