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문은 TF지식인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유게시판

Hot 게시글은 조회수1000 or 추천수10 or 댓글25 이상 게시물을 최근순으로 최대4개까지 출력됩니다. (타 게시판 동일)

시계와 안경테 시계관련

delos 664  공감:11 2021.07.12 04:54

힘든 직장생활과 동업을 마감하고 단독 창업한지 8개월이 조금 넘은 초보 사업가 입니다.

20여년을 동일한 업종에서 일을 하였지만 일의 시작은 항상 힘들고 에너지가 빨려 나가는 느낌 입니다.

그래도 잘 견뎌내고 같이 하는 식구들을 생각 하며 잘 하려고 노력 하고 있습니다.

예전에는 정장만을 고집 하다가 창업 후 편안한 복장을 추구하고 있습니다.

제 스스로 나태해졌다기 보다는 수트와 넥타이가 조여 오는 긴장감이 저에게만 해당되는것이 아니라고 어느순간 깨달아서 

고객과 내부인원들에게 조금은 여유롭게 다가가기 위해 생각의 전환을 하였습니다.

그런데 오히려 출근전 더 많은 고민을 하게 됩니다.

어떤걸 입고 어떤걸 착용 하고 어떤걸 신어야 하고 어떤걸 들어야 할지...

쉽지 않더군요 수트는 어느정도의 공식에서 약간의 응용만 하면 여러가지의 수가 나오는데...

아직도 저의 복장 전환은 진행중입니다.

그중에서 안경과 시계에 많은 신경을 쓰는편입니다.

제가 주로 매칭 하는 안경과 시계 입니다.


1. 브라이틀링 네비타이머 자크마리마지 쉐리단

네비의 크림색 다이얼과 쉐리단의 비치샌드색상이 잘 어울리는것 같아 여름에 주로 사용 하는 조합 입니다.

gw5.jpg


2. 오메가 시마스터 크롬하츠 슬런트레딕션

슬런트레딕션의 정교함과 오메가의 정교함이 잘 어울리는것같아 이조합을 시도 하고 있습니다.

gw4.jpg


3. 론진 헤리티지1935 디타 그랜드리져브

깊은 바디감의 빈티지 와인 같은 느낌의 조합입니다. 굉장히 무거우면서 나름 유니크한 조합이라 부담스럽기는 하지만 때로는 나의 피곤함을 감추기 위해 사용하는 조합 입니다.

gw3.jpg 


4. 세이코 스포크 디타 린드스트럼

여름에 시원한 느낌이 나 근래에 자주 애용 하는 조합 입니다.

gw2.jpg


5.론진 타키미터 크로노그래프 크롬하츠 본프론

나름 멋을 내야 할때 사용하는 조합 입니다. 고객보다는 개인적인 모임이나 집사람과 단둘이 시간을 보낼때 조금 로맨틱하게 보이기 위해서^^

gw1.jpg

저는 타고난 비쥬얼이 평균 이하라 165cm의 단신에 매서운 얼굴 작은키와 어울리지 않는 넓은어깨, 두터운 가슴등 핸디캡이 많은 외모에 타인의 시선을 두지 않기 위해 나름 고민을 많이 했고 그것을 적용 시켜 나가고 있습니다.

성공을 했는지는 잘 모르겠으나 자기만족에 삽니다.^^

다들 힘찬 월요일 시작 하시고 또 다른글로 찾아 뵙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공감 수 조회 수 날짜
공지 추천, 비추천 시스템 개편에 관한 공지 [5] 타임포럼 9 247 2021.06.28
공지 글로벌 시계전문지 GMT와 기사공급 제휴의 안내 [2] 타임포럼 1 2357 2020.09.10
공지 장터게시판(회원 및 셀러 장터게시판) 운영원칙 (2021.9.3 업데이트) [67] 타임포럼 19 20921 2019.05.13
공지 사이트 기능 및 이용가이드 (장터, 이미지삽입, 등업, 포인트 취득 및 가감, 비디오삽입, 알람 등) [11] TF테스터 323 580735 2015.02.02
공지 파일업로드 방법 (글쓰기, 댓글 공통) [5] 게시판관리자 31 536099 2015.01.12
Hot 아내가 본 제 시계랭킹. [25] 창경 6 727 2021.09.14
Hot [기사]시계 잘 모르는 여자가 본 명품시계 [29] 토리노 8 872 2021.09.05
Hot 거치대 생활 편하네요^^ [26] 창경 2 414 2021.08.27
Hot 오늘의 환자테스트... [28] 토리노 4 521 2021.08.26
31834 기추병은 불치병인가요 [40] 오즈이별 2 412 2021.07.14
» 시계와 안경테 [34] file delos 11 664 2021.07.12
31832 [뉴스]LG디스플레이, 'ROLED' 상표 시계제품서 권리포기 [6] 토리노 2 341 2021.07.11
31831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태그호이어 아쿠아레이서 프로페셔널 300(TAG Heuer Aquaracer Professional 300) [1] file 토리노 2 259 2021.07.10
31830 코로나가 끝나서 여행갈수있는 날이 빨리 왔으면 좋겠습니다. [16] file 주세대디 3 206 2021.07.09
31829 코로나 참 힘드네요 [9] jacob9 1 162 2021.07.08
31828 백신 후유증...두드러기 이제야 괜찮아졌네요 [11] 풍운s 0 262 2021.07.08
31827 어제 예거 오버홀을 맡기고 왔습니다. [11] 부루스타 3 425 2021.07.06
31826 스프링바관련 잘못된 정보를 드려 죄송합니다. [8] 재찬 2 315 2021.07.06
31825 사용해보니 가성비가 좋네요 [44] file 주세대디 5 754 2021.07.06
31824 시계를 여러개 사다 보니 제 취향을 정확히 알게 되었네요 [19] 하하호허히 4 478 2021.07.04
31823 정말 오랜만에 들어오게 됐네요 [4] 버미님 1 122 2021.07.03
31822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오리스 아퀴스 데이트 칼리버 400 41.5mm(Oris Aquis Date Caliber 400 41.5mm) [2] file 토리노 3 212 2021.07.03
31821 금통시계 중고구입시 주의사항 . [35] 재찬 6 759 2021.07.02
31820 그 시절 그립네요ㅠ [11] 컬렉터 5 282 2021.07.01
31819 여러분 금요일입니다 !! [10] DKC 1 185 2021.06.25
31818 백신후유증 대단하네요.. [22] 레이먼드석 1 564 2021.06.24
31817 시계수리사에 대해 [15] 흡연 1 676 2021.06.23
31816 추천에서 공감으로 [11] 나츠키 10 230 2021.06.23
31815 시계는 사는 것이기보다 [19] 하니하니 2 572 2021.06.20
31814 정찬성 vs 덴이거 [12] file DKC 3 391 2021.06.20
31813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롤렉스 서브마리너 ‘헐크’ Ref. 116610LV(Rolex Submariner 'Hulk' Ref. 116610LV) [7] file 토리노 7 471 2021.06.19
31812 서울은 비가 추적추적 내립니다 [8] 조지클루니사랑함 0 117 2021.06.17
31811 오데마피게 수입업자 사장이 직접 리셀샾에 시계 빼돌려서 판 사건, 결국 구매자는 호구. [24] 포그니 13 1751 2021.06.16
31810 예거르쿨르트 사운드메이커 전시회 다녀왔어요~ [12] file 현승시계 3 404 2021.06.16
31809 오늘 저녁은 la갈비요 [15] file DKC 3 243 2021.06.15
31808 뉴욕 들러서 슬쩍 시계 눈팅 하고 왓습니당 [21] file 도어버스터1 4 593 2021.06.14
31807 선선한 날씨네요 [6] 시계학개론 2 105 2021.06.14
31806 점점 평범한 일상으로. [13] 본호본호2 1 187 2021.06.14
31805 백신 맞았습니다 ㅠㅠ [24] 시계맨ㅋㅋㅋㅋ 3 312 2021.06.13
31804 얼른 코로나 회복되어서 여행가고싶네요 [14] FOXx 1 135 2021.06.12
31803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쇼파드 알파인 이글 XL 크로노(Chopard Alpine Eagle XL Chrono) [7] file 토리노 5 230 2021.06.12
31802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IWC 빅 파일럿 워치 43(IWC Big Pilot Watch 43) [4] 토리노 4 235 2021.06.12
31801 방역회사를 운영합니다. [15] DKC 3 477 2021.0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