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싱글몰트 위스키 브랜드 맥캘란은 싱글몰트 위스키와 예술작품의 공통점이

정성과 시간이 빚어낸다는 것에 있다고 생각하고 꾸준히 예술 마케팅을 시도해왔습니다.


거장 포토그래퍼들과 함께 매년 한정판 위스키 마스터 오브 포토그라피(The Masters of Photography)’ 시리즈를 선보이기도 했고,

또 크리스털 공예 명가인 라리끄(Lalique)와 전 세계 단 한 병뿐인 위스키 ‘맥캘란 라리끄 서퍼듀(The Macallan in Lalique: Cire Perdue)’를 제작해

싱글몰트 위스키를 예술의 경지로 끌어올리기도 했습니다.

참고로 이 작품은 2010 11월 미국 뉴욕 소더비 경매에서 46만 달러에 낙찰되며

세계에서 가장 가격이 높은 위스키로 기네스북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습니다.

 

그렇다면 맥켈란이 올해 선보이는 예술 컬래버레이션 프로젝트를 만나보실까요?

올해는 '관계'를 주제로 한 작품 두 점을 소개합니다.

 

이 프로젝트를 위해 예술혼을 불태운 아티스트는 김병호로

그는 창의성 넘치는 조각 작품으로 잘 알려진 작가입니다.

 

작품명은 '트웰브 인터페이스(Twelve Interfaces)' '블랙 트리피드(Black Triffid)'.


Twelve-Interfaces-(1).jpg 

Twelve-Interfaces-(2).jpg

<Twelve Interfaces>


첫 번째 작품 '트웰브 인터페이스'는 백참나무적동(red copper), 네오디뮴 자석 등

다양하면서도 이질적일 것 같은 소재를 조화시켜 사람과 사람의 만남 '관계'를 표현했습니다

마치 고딕풍 첨탑을 연상시키는 뾰족한 양 끝이 하늘과 땅으로 뻗어나가며 12개의 접점을 만들어냅니다.

그 몸체를 펼치면 나타나는 것

바로 2병의 맥캘란 위스키와 12개의 스테인리스 언더락 잔입니다.

 

작가는 "서로 다른 소재의 만남그리고 충돌이 뿜어내는 에너지를 보며

사람 사이의 진실된 관계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Black-Triffid-(1).jpg

Black-Triffid-(2).jpg


두 번째 작품 '블랙 트리피드'는 산화 처리한 알루미늄에 스테인리스를 믹스해 ,독특한 긴장감을 전달합니다.

역시 주제는 사람 간의 관계로 작품 제목인 트리피드는

영국 소설 <The day of the Triffids>에 나오는 머리 셋 달린 식물 괴수입니다.

이 작품에는 스트레이트 잔 3개와 언더락 잔 3개가 포함되어 있는데,

'3'이라는 숫자가 가진 불완전성에서 영감을 가져왔다고 합니다.

 

"오묘한 숫자 3, 관계 등의 키워드를 머릿속에 떠올리던 중

트리피드가 불현듯 생각나 이 작품을 완성하게 되었다"라는 작가의 설명입니다.

 

그렇다면 이 컬래버레이션 제품은 어디서 만날 수 있을까요?


백화점 매장에서 판매되는데가격은 예술작품에 걸맞은 1,000만 원이라고 합니다.



실시간 정보 및 뉴스 공지는 타임포럼 SNS를 통해서 보실 수 있습니다. 

타임포럼 페이스북 --> https://www.facebook.com/TimeforumKorea

타임포럼 인스타그램 --> https://instagram.com/timeforum.co.kr

타임포럼 네이버 --> http://cafe.naver.com/timeforumnaver

 

Copyright ⓒ 2015 by TIMEFORUM All Rights Reserved

이 게시물은 타임포럼이 자체 제작한 것으로 모든 저작권은 타임포럼에 있습니다.

허가 없이 사진과 원고의 무단복제나 도용은 저작권법(97조5항)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며

이를 위반시 법적인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 바버(Barbour) 2015 F/W 프레젠테이션 개최 [5] file Picus_K 2015.10.21 4448
35 작지만 강한 골드문트의 메티스 타워 [6] file swan212 2015.09.28 2745
» 맥켈란, 그리고 예술과의 조우 [10] file swan212 2015.09.28 2916
33 라미의 임포리엄 라인 [5] file swan212 2015.09.24 3081
32 트루 와이어리스 기능을 추가한 뱅앤올룹슨의 베오릿 15 & 베오플레이 A2 [1] file swan212 2015.09.23 2987
31 몬스터 오디오와 호날두가 협업한 ROC 라인 [4] file swan212 2015.09.21 2598
30 돔 페리뇽 로제 빈티지 2004 출시 [2] file swan212 2015.09.21 4206
29 [TF MOVIE EVENT] 영화 '마션(The Martian)' 시사회 초대 이벤트(선착순 20쌍 마감) [33] file Eno 2015.09.18 6515
28 [TF BEAUTY NEWS] 조 말론 런던 한남 부티크 오픈 [4] file Picus_K 2015.05.13 8734
27 [TF MOVIE EVENT] 영화 <무뢰한> 시사회 초대 이벤트(부제: 그 남자’s 아픈 사랑 공감 이벤트) [15] file Eno 2015.05.13 4181
26 [TF EXHIBITION & EVENT] 일민미술관 <우주생활>전시 그리고 오메가 휴스턴 스피드마스터 행사 소식 [6] file manual7 2015.05.13 5059
25 [TF GADGET NEWS] 몽블랑의 캘리그라피 클래스와 새로운 펜, 스타워커 어반 스피드 [12] file manual7 2015.04.28 8866
24 [TF PERFOMANCE NEWS] 여성의 누드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3] file nina 2015.04.24 5661
23 [TF DRINK NEWS] 봄날 낮술을 즐기시는 분들을 위해... [14] file manual7 2015.04.09 5755
22 [GADGET NEWS] 몽블랑이 출시한 2015년 예술후원자 에디션 한정판 펜 [12] file manual7 2015.04.08 4704
21 [FASHION NEWS] 토즈의 고미노 클럽 서비스 [13] file manual7 2015.04.07 5379
20 [TF MUSIC NEWS] 몽블랑과 함께 하는 2015 세종 체임버 시리즈 [4] file manual7 2015.04.02 4400
19 2015 영국 라이프스타일 쇼케이스 행사 [4] file Eno 2015.03.16 4468
18 [PLACE NEWS] 장난감이 아니라 오랜 친구랍니다, 피규어 뮤지움 [9] file nina 2015.03.09 5295
17 [BOOK NEWS] 책이 필요할 때, 시간이 지나야만 알 수 있는 것들 - 2 [5] file nina 2015.03.04 33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