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manual7 1666 2012.11.03 19:35

DSCF8366.jpg


여행 사진 릴레이에 참여합니다. 


지난 주에 울릉도와 독도에 다녀왔습니다. 대한민국에 살면서 참 가기 쉽지 않은 곳입니다. 

서울에서 새벽에 출발하면 3시간 정도 걸려 묵호항에 도착해서 다시 배를 타고 몇 시간 들어가야 합니다. 

강릉이나 포항쪽에서 가는 방법도 있습니다. 왠만한 외국보다 훨씬 가기 힘든 곳인듯 합니다. 


도착해서 관광...몇 시간 앉아 와서 또 차를 타니 체력을 좀 요하긴 합니다. 

울릉도에는 택시 50대, 관광 버스가 80대 정도 있다고 합니다. 택시는 모두 4륜구동입니다. 눈이 많이 내리기 때문이랍니다. 


DSCF8389.jpg


코끼리 바위입니다. 반대쪽에서 보면 두꺼비 모양이라고 합니다. 


DSCF8372.jpg

 

울릉도는 제주도처럼 화산섬입니다. 용암이 올라오면서 만들어진 섬으로 독도, 울릉도, 제주도 순서로 생겨났다고 합니다. 


DSCF8684.jpg


낚시를 하시는 분이 있으셔서 구경했습니다. 울릉도에서 잡히는 생선입니다. 이 예쁜 아이의 운명이 어떻게 됐는지..ㅜ ㅜ


DSCF8692.jpg


화산이 분출한 분화구는 평지를 이룹니다. 교과서에서나 배웠던 나리 분지를 갔습니다. 너와집과 투막집이 있더군요. 가을이 한창이었습니다.


DSCF8402.jpg

DSCF8404.jpg


다음날 아침 울릉도에 있는 독도 박물관에 갑니다. 특산물을 잘 보여주는 표지판.


DSCF8417.jpg


독도 박물관입니다. 


DSCF8436.jpg


울릉도의 옛 모습. 일본 사진가가 촬영했더군요. 


DSCF8438.jpg


위에서 말한 10월 25일을 '독도의 날'로 정한 근거가 되는 1900년 대한제국의 칙령입니다. 


DSCF8444.jpg


한반도의 동쪽 땅끝은 이렇게 떨어져 있습니다. 

예전에 작은 비행기로 오갔다고 하나 사고가 있어 지금은 다니지 않고 있습니다. 현재 다시 추진중에 있다고 합니다만. 

이 정도의 거리로 배를 타면 시속 80km로 가도 몇 시간 가야합니다. 


DSCF8450.jpg


역사를 한눈에 보여주는 도표


DSCF8458.jpg


그 중 눈에 띄는 옛 선조, 안용복


DSCF8464.jpg

DSCF8465.jpg


그 당시 배는 크기도 작고 그랬을텐데 행로도를 보면 참 대단합니다. 


DSCF8466.jpg


한때 독도 소주가 발매되었더군요. 


DSCF8470.jpg


북한이 만든 독도 우표도 전시되어 있습니다. 


DSCF8478.jpg


그리고 오후에 독도를 갑니다. 배를 타고 2시간을 가야하는데 독도 근처 파도가 거세어서 접안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도착하기 5~10분 전에 선장이 접안을 결정한다고 하네요. 

울릉도에 도착한 날, 날씨가 맑았지만 독도에 내리지 못했다고 하고 그 다음날 오전에 간 배도 내리지 못했다고 하는데 저희 일행은 다행히 내릴 수 있었습니다. 

울릉도를 떠나는 다음날은 바람이 많이 불고 비도 왔습니다. 

삼대가 덕을 쌓아야 내릴 수 있다는 속설이 있을 정도인데 일행 중 누군가의 조상님이 덕을 많이 쌓았나 봅니다. ^^


DSCF8643.jpg


접안해서 땅을 밟아도 딱 20분 정도만 시간을 줍니다. 

독도를 지키는 경찰들도 보고, 기념 사진 찍고 나면 금새 배를 다시 타야할 시간이 돌아오니 아쉽더군요.


DSCF8658.jpg


동도, 서도 합쳐서 96번지까지 있다고 합니다. 

돌아온 뒤 아침 방송에 한 만화가가 독도주민되기라는 코너로 독도에 머무는 다큐멘터리를 방영하더군요. 새삼 반가웠습니다. 


아름다운 자연이지만 바닷가 출신에겐 그리 감동을 주지 못할 수 있습니다. 

저예산 난개발로 시설은 낡았고 교통도 불편하고, 이렇게 밖에 개발 못했나하는 투덜거림이 나올 수도 있습니다. 

도착한 날, 여객터미널 공사가 한창이더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생에 한 번 정도는 가 볼만한 곳이란 생각이 듭니다. 대한민국 동쪽 땅끝 마을 말입니다. 


DSCF8652.jpg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7 프라하 #1 [39] file Mishkin 2012.12.07 1819
66 페루 여행때 찍었습니다 [45] file 루리테일 2012.11.30 1775
65 여러분들께서는 어느 나라를 가장 가고 싶으세요?? [48] 리더스 2012.11.23 1396
64 대구 출장가는데요,,,막창집 추천부탁합니다 ^^;; [10] 짱꾸 2012.11.21 1224
63 집으로 가는 길 - 퇴근 [3] 로부스토 2012.11.21 1205
62 이탈리아~ 피사의 사탑, 피렌체 야경 [27] file 645af 2012.11.18 1918
61 부산 호텔 추천바랍니다 [15] DREWLUV 2012.11.14 1641
60 Dubrovnik in 크로아티아 [11] file choiperman 2012.11.10 1175
59 와이프와 3살난 아들과 함께라면??? [37] file 민트 2012.11.08 1922
58 [ 중국 사진 ] 쓸쓸함에 대하여. [18] file 공간차이 2012.11.07 1471
57 2007년 신혼여행으로 다녀온 그리스 산토리니.. [27] file Jihong 2012.11.06 1871
56 강남권 특급호텔 예약에 관한 정보공유 부탁드립니다. [12] 민트 2012.11.05 1771
55 [스위스] I believe I can fly [20] file 공간차이 2012.11.05 1362
54 10월의 파리여행(Park Hayatt Paris Hotel / Four seasons Hotel) [12] file 피코왕자 2012.11.04 1845
53 많이들 다녀오시는 스위스 피르스트-> 바흐알프 호수 하이킹코스 [3] file Jihong 2012.11.04 1383
» 울릉도와 독도 [23] file manual7 2012.11.03 1666
51 그랑쁠라스 in 브뤼셀 [16] file choiperman 2012.11.03 1166
50 볼리비아 소금사막 [19] file NOVO 2012.11.03 1374
49 파리 몽마르뜨 공원과 곡예축구 [17] file Jihong 2012.11.03 1281
48 보라보라 섬, 타히티 [23] file kapelle 2012.11.02 24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