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전설의 폴라우터 ETC(기타브랜드)

준소빠 3561  공감:4 2024.05.10 05:29

회원님들 한 주 잘 보내고 계십니까~

 

네 그렇습니다. 또 좋은 매물이 눈에띄어 지르고 말았읍니다 허헣

빈티지 영역에 발을 들이며 언젠가는 꼭 사고싶다! 했던 시계가 Universal Geneve의 Polerouter라는 시계였습니다.

50년대 후반부터 나온 시계로 알고 있고 건너건너 들은 바에 의하면 젠타형님께서 24살에 디자인했다는 전설?적인 시계입니다. 역시나 젠타형님은 역대급 워치 디자이너 답게 그 어린 나이에도 이런 멋진 시계를 탄생 시켰다는게 놀라울 따름입니다;;

 

 

빈티지 시계 덕후들 사이에서는 굉장히 인기가 많은 모델이라 매물도 많고 상태, 가격대 모두 천차만별인데요...

다이얼에 찍힘이 있지만 제가 구매한 것은 브슬만 빼고 전부 제치인데다 상태가 괜찮아 보였구요. 브슬도 제치와 모양은 똑같은 그 시절 싸제 브슬이 달려있어서 더욱 눈길이 갔었습니다. 물론 제일 중요한 가격도 어느정도 합리적이다 생각이 들어 바로 들이대 보았구요;;

한가지 아쉬운 점은 브슬이 제치가 아니다 보니 케이스와 엔드링크 사이에 유격이 있어서 사진처럼 아래로 돌아가긴 하는데 위로는 안돌아가니 그럭저럭 괜찮게 느껴집니다 ㅎㅎ

 

 

이렇게 브슬달고 위에서 보면 뭔가 굉장히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인 느낌이 드는게 도저히 5~60년대의 시계라고는 상상하기 힘든 비주얼을 보여줍니다.

 

 

 

특유의 엔진턴드 베젤, 데이트창의 사이클롭스, 숫자도 굉장히 귀여운 폰트로 되어있고 그 무엇보다 Universal Geneve의 마이크로 로터 무브먼트는 화룡정점을 딱 찍어주는 무언가가 있습니다. 유투브에 자주 보이는 유명 워치메이커는 이 무브먼트를 오버홀 하면서 Over-engineered라고 하던데 무브의 아름다움을 위해서는 이정도 오버엔지니어링은 개인적으로 극호입니다. ㅎㅎㅎㅎ

러그폭이 19mm라 줄질이 쉽지는 않지만 예전 태그호이어 까레라에 달아주던 가죽스트랩 달아주니 이것도 매력이 있네요 ㅎㅎㅎ

 

 

올해도 어쩌다보니 고삐가 풀려 열심히 기추하고 있는데 올해는 과연 몇 개로 마무리 될지... 그나저나 빈티지 시계들 너무 재밌네요 ㅎㅎㅎ

예전에는 남이 차던걸 왜 사나 싶었는데 참 사람 마음은 잘 변하는 것 같습니다... 회원님들은 저처럼 빠지지 마시고 빈티지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ㅎㅎㅎ

그럼 즐거운 한 주 되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감 수
공지 [득템신고] DOXA SUB 300T와의 조우. [17] energy 2023.09.03 1352 12
공지 하와이 와이키키 ft H08 [30] 현승시계 2023.05.22 1501 11
공지 스위스포럼 게시글 이동원칙 안내 [4] 토리노 2015.03.02 1823 0
공지 [스위스포럼 이벤트 공지]새로운 카테고리를 만들어주세요 [5] 토리노 2011.01.31 4397 2
공지 남들과 다른 시계 사진을 찍으려면...^^; [395] Picus_K 2010.12.02 18041 69
공지 [선택과 구매]어떤 시계를 고를것인가? [283] 토리노 2010.01.14 28240 57
Hot 특이한 방법으로 구매한 특이한 시계 [10] 준소빠 2024.07.11 10160 4
Hot 여름이면 꼭 꺼내야하는 다이얼 [6] 힘찬 2024.07.08 3260 3
Hot 아버지뻘 제라드페리고 도금 시계 [12] 준소빠 2024.05.14 1886 2
» 전설의 폴라우터 [16] 준소빠 2024.05.10 3561 4
19480 [Mido] 31일, 스와치 그룹 코리아 CS센터를 다녀왔습니다. [7] file W@tchM@ster 2024.05.31 311 1
19479 [Cartier] 간만의 착샷 [4] file 부렁이 2024.05.31 182 1
19478 [Swatch] 스쿠버 FF [7] file 클래식컬 2024.05.29 265 4
19477 [단체샷] 빈티지와 모던사이 [10] file 준소빠 2024.05.27 242 3
19476 [Zenith] 별뽕 [4] file 연희동스타택 2024.05.21 241 1
19475 [단체샷] 간만에 모듬샷입니다. [11] file J9 2024.05.20 261 6
19474 [Swatch] 오션 오브 스톰 [15] file 클래식컬 2024.05.19 308 3
19473 [ETC(기타브랜드)] minerva의 재건 [14] file 거북 2024.05.18 330 4
19472 [Doxa] 칼라풀한 독사들이네요. 위험합니다!!!! [6] file Tic Toc 2024.05.16 379 4
19471 [Longines] 옥상,길거리 사진 feat. 론진 하이드로 콘퀘스트 [12] file happymeal 2024.05.16 241 3
19470 [Girard Perregaux] 아버지뻘 제라드페리고 도금 시계 [12] file 준소빠 2024.05.14 1886 2
19469 [Montblanc] 가장천대 받던시계가 가장 애착가는 시계로.. [8] file 반달마스 2024.05.13 459 2
» [ETC(기타브랜드)] 전설의 폴라우터 [16] file 준소빠 2024.05.10 3561 4
19467 [ETC(기타브랜드)] 매력적인 탕부르 크로노그래프 [8] file 밍구1 2024.05.09 244 1
19466 [Tudor] 며칠 내내 내린 비에는 은은한 녀석과 함께 [7] file Tic Toc 2024.05.07 389 6
19465 [Longines] 포항 바다에서 [5] file 트레블라인 2024.05.07 208 2
19464 [Chopard] 알파인 이글과 함께 : ) [6] file 오니즈카s 2024.05.06 328 2
19463 [Frederique Constant] 프콘 문페이즈 [1] file minkyuc95 2024.05.06 159 2
19462 [Montblanc] 몽블랑 마이스터스튁 현행이네~ [10] file 밍구1 2024.05.04 340 1
19461 [Glycine] 날아볼까..? 에어맨 [8] file 나츠키 2024.05.02 189 3
19460 [Cartier] 까르띠에 탱크 [6] file 컨베어 2024.05.01 335 1
19459 [Longines] 이제 여름이네요 [2] file 밍구1 2024.04.30 174 1
19458 [Longines] 론진 호딩키에디션 & KEF MU7 [6] file vinter 2024.04.27 452 1
19457 [단체샷] 팸 앤 브랄. [7] file J9 2024.04.24 272 4
19456 [Tudor] 미니 섭 하나 입양했습니다 [1] file 갈매나무 2024.04.22 484 1
19455 [단체샷] 어쩌다 보니 다 그린 [2] file 구뚜루 2024.04.22 324 1
19454 [Longines] 론진 하이드로 콘퀘스트 줄질줄질 [2] file happymeal 2024.04.19 275 2
19453 [Tudor] 비가 와서 러버로 바꿔봤네요 [5] file marcaenparque 2024.04.15 375 1
19452 [Longines] 레다 - 내가 시계를 못사는 이유 [15] file 나츠키 2024.04.15 461 3
19451 [Cartier] [WWG24] Cartier 영상 리포트 [1] file Tic Toc 2024.04.13 146 2
19450 [Cartier] 산토스뒤몽... 자꾸 차고 싶어지는 시계이네요 [3] file marcaenparque 2024.04.12 315 0
19449 [Tudor] 블랙베이 브론즈 슬레이트 그레이 매력의 끝은? [4] file marcaenparque 2024.04.12 219 0
19448 [Zenith] [WWG24] ZENITH 영상 리포트 [3] file Tic Toc 2024.04.11 145 3
19447 [Zenith] [WWG24] ZENITH 포토 리포트 [1] file 타치코마 2024.04.10 204 1
19446 [ETC(기타브랜드)] [WWG24] PIAGET, HERMES 포토 리포트 [6] file 타치코마 2024.04.10 204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