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ETC

안녕하세요 타치코맙니다. 

 

폭풍 같은 일주일이 지나고 내일이면 한국으로 돌아 갑니다. 워치스앤 원더스 및 매뉴팩처 관련 출장을 마치고, 토요일에는 제네바 시내의 Beau Rivage hotel 에서 열리고 있는 전시회에 다녀왔습니다. 정확한 전시의 이름도 없지만, 꽤 많은 신생 혹은 소형 브랜드들이 한자리에 모여 있는점은 과거 Geneve Time Exhibition 과도 유사하지만 그 규모와 체계는 매우 다르다고 볼수 있습니다.

 

레만 호수변에 있는 Beau Rivage hotel에 많은 브랜드들의 현수막이 보입니다. 

 

고풍스러운 호텔내부에 덕후 고객들이 꽤 많이 모여 있었는데, 사실 본 전시보다, 관람객들의 손목을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 했습니다.

 

브랜드 이름 아래에 있는 번호가 방번호 이며 전시실의 위치가 됩니다. 방 번호에 줄이 가 있는곳은 이미 퇴점(?) 한 상태.

 

가장 많은 브랜드들이 옹기종기 모여있는 홀입니다. 최근 국내에서도 인기가 있던 브랜드들도 보이고, 새로 런칭된 브랜드도 보입니다.

 

국내에서도 가성비와 훌륭한 디자인으로 인기가 있는 Fulan Marri. 

 

궁금했던 실물을, 그리고 다양한 모델을 직접 보고 만져 볼수 있는 좋은 기회였습니다. 왜 인기가 있는지 이해가 가능 측면이 분명히 있던 브랜드 였습니다.

 

Vulcain 도 볼수 있었구요, 

 

가장 궁금했었던 Theo Auffret 의 Affordable brand, Spaceone Act 2, Tellurium 실물을 볼수 있었습니다.

 

가장 저렴한 가격으로 Tellurium 을 손에 넣을수 있는 방법 아닐까 싶습니다. 

 

Spaceone의 Guillaume Laidet 이 재건하고 있는 Nivada Grenchen 도 볼수 있었구요, 

 

Watches and Wonders 와는 비교할수 없는 행사이지만, 또 나름의 재미와 풋풋함이 있고 Founder , Owner, Watchmaker 들과 격없는 대화를 나눌수 있습니다. 실제 행사장에서 시계 학교 학생들도 찾아와서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도 볼수 있었습니다.

 

이번 출장에서 가장 인상적인 브랜드중 하나 입니다. MAISON ALCEE 는 지난 주말 매드갤러리에서도 본적이 있었는데, 테이블 클락을 직접 조립할수 있는 키트형태의 제품입니다.

 

Founder 에게 물어보니, 매드갤러리에 지난주말에 입점했고 첫번째 POS 라고 합니다. 

 

노란색 책안에는 조립을 위한 매뉴얼이 있는데, 단순한 매뉴얼 수준이 아니라 각 부품의 기능과 역사적으로 진화하여 온 과정까지 굉장히 자세한 내용이 기술되어 있었습니다. 그리고 우측 하단의 캔 안에는 작은 부품들이 밀봉되어 들어 있습니다. 당연히 조립에 대한 모든 툴들이 포함이 되며, 툴 팁들은 초보자들이 사용하며 스크래치를 낼 확률이 높기 때문에 상대적 경도가 낮은 베릴륨으로 제작 되었다고 합니다. 가장 간단한 키트가 7,000 CHF 라고 합니다. (세금 문제만 아니면 하나 사고 싶었습니다...)

 

 

한국에서도 인기가 많고 마이크로 브랜드중에 인기스타급인 BALTIC 도 있었구요

 

Hand turn guilloche 를 내세운 Artlier Wen.

 

열심히 설명해 주시던 분이 있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본인도 고객이라고....

 

탄탈럼 에디션도 있었습니다. 

 

포셀린 다이얼도 있었구요,

 

 

전량 중국제작(단동)인데, 창업자는 두명의 프랑스인이라고 합니다. 🤔🤔🤔🤔🤔🤔🤔🤔🤔🤔🤔🤔🤔


손목시계는 이쯤 보고나서 테이블 클락에서는 Top 급인 르페 전시장으로 자리를 옮겼습니다. Top 급이라 스윗 하나 통으로 씁니다. 한쪽에는 MB&F 콜라보 제품을 모아 두었습니다.

 

수류탄 클락은 처음 봤는데 개인적으론 살상용무기 모티브라 마음에 와닿지 않더군요.

 

 

레이스카 키를 돌리면, 엔진의 실린더가 동작합니다. 그리고 핸들을 돌리면 시각을 세팅할수 있고, 후진 기어를 넣고 차를 뒤로 당기면 와인딩이 됩니다. 완전 신기방기 👍👍👍

 

 

 

 

 

수류탄은 어느 색으로 해놔도 전 별로.....ㅎㅎㅎ

 

 

 

르페 전시장 관람을 마지막으로 이번 출장일정을 모두 마쳤습니다. 워치스앤 원더스는 이제 곧 막을 내리겠지만, 올 한해 주목해야 할 브랜드와 시계에 대해서는 계속 타임포럼에서 후속 보도를 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 드립니다.

 

- FIN - 

 

 

 

타임포럼 뉴스 게시판 바로 가기 >>

타임포럼 인스타그램 바로 가기 >>

타임포럼 유튜브 채널 바로 가기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감 수
공지 VINTAGE / ETC FORUM BASICS 타임포럼 2012.04.18 2394 1
공지 빈티지 게시판 안내 [28] 링고 2006.09.01 4710 9
Hot 어디에 올릴지 몰라서 한번.. 올려봅니다^^ [16] 벨루티매니아 2023.09.12 739 11
Hot mm20~^ ^ [27] 태훈아빠 2022.12.25 427 0
Hot MAEN Manhattan 37 [5] 스쿠버신동 2022.11.14 1529 2
Hot MAEN Manhattan 37 4월 발표 예정 [5] 마근엄 2022.02.09 1800 5
7434 Jovial 문페이즈입니다 [1] file 오렌지초콜렛 2024.05.14 176 0
7433 또 덜컥 사버렸지 말입니다... [12] file 준소빠 2024.04.27 492 1
7432 1968년산 영국군 밀스펙 스미스 W10 득템 !! [2] file Elminster 2024.04.18 353 3
7431 빈티지와 아직 쌩쌩한 무브먼트 [14] file 준소빠 2024.04.18 298 0
7430 [WWG24] 제네바 독립시계 브랜드 전시 영상 리포트 file Tic Toc 2024.04.15 147 2
» [WWG24] 제네바 독립시계 브랜드 전시 포토 리포트 [2] file 타치코마 2024.04.14 203 4
7428 One More Vintage [8] file 준소빠 2024.04.05 441 2
7427 eta7001 들어간 오랑게 Veritas 36mm 수동 커스텀 [3] file Elminster 2024.04.05 227 1
7426 파일럿 40 티셀 [2] file 써클라운지 2024.03.19 244 1
7425 오랜만에 마이크로 로터~ [8] file 밍구1 2024.03.11 231 4
7424 빈티지 커스텀 AP [4] file 미나리85 2024.03.10 299 1
7423 카우하이드의 매력 [8] file 밍구1 2024.03.07 198 0
7422 카시오 듀얼타임 줄질 [3] file 오션의왕 2024.03.01 170 1
7421 세이코 2628-0040A [5] file spear 2024.02.22 274 3
7420 티셀, 나토밴드로 줄질해도 굿. [5] file 카피써 2024.02.16 184 0
7419 로만손 시티보이 오렌지 줄질 [3] file 오빠씨계 2024.02.16 250 2
7418 관종력 오지는 딥블루 다이버 [1] file 오빠씨계 2024.02.13 232 0
7417 맹독류와 함께 ... Doxa 카본 [4] file soldier™ 2024.02.06 247 2
7416 편하게 차기 좋은 시계 UNDONE [9] file vinter 2024.02.01 278 5
7415 빈티지 모바도 (Movado) 1881 PPC [9] file Hankster 2024.01.26 274 3
7414 저도 또 하나의 빈티지 [10] file 준소빠 2024.01.19 456 1
7413 또 하나의 빈티지~ [4] file 밍구1 2024.01.17 198 2
7412 제 M5 를 소개합니다. 😺 [4] file Tic Toc 2024.01.16 332 3
7411 오랫만의 타임포럼 모임을 준비 하는 자세 [2] file 타치코마 2024.01.15 288 6
7410 Marathon MSAR A [4] file BGJPxA 2024.01.14 236 3
7409 마이크로로터의 매력 [8] file 밍구1 2023.12.18 443 3
7408 프랑스 마이크로 브랜드 발틱 [1] file 사울팽 2023.12.15 402 4
7407 타이맥스 Q [3] file green g 2023.12.06 199 3
7406 빈티지 오리엔트 [2] file green g 2023.12.06 200 2
7405 1주년 기념 [4] file 쥬스으 2023.11.14 270 1
7404 간만에 독사 카본 [6] file soldier™ 2023.11.14 269 2
7403 웨딩링과 시계 깔맞춤 [1] Notorious 2023.11.04 236 0
7402 중고시계 판매에 관해서 질문드립니다! [2] Notorious 2023.11.03 190 0
7401 벨루티시계 다이얼 교체했습니다 [3] file 벨루티매니아 2023.10.18 442 2
7400 80년대 SF영화와 시계들 - 블레이드 런너 [12] file 나츠키 2023.10.13 38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