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문은 TF지식인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유게시판

Hot 게시글은 조회수1000 or 추천수10 or 댓글25 이상 게시물을 최근순으로 최대4개까지 출력됩니다. (타 게시판 동일)



광주시계초보 2831  추천:8  비추천:-3 2019.07.14 15:53


당직 끝나고 운동후 장도 볼겸 밥도 먹을겸 백화점을 갔습니다.


늘상 그렇듯이 광주 신세계 2층 매장들을 쓰윽 흩어보았습니다.


처음 시계를 샀던 IWC. 문워치 구입시 프로다움과 친절함이 돋보였던 오메가...


물량은 없지만 노신사분과 여성 매니져분이 항상 친절하게 대응해주시는 롤렉스...





IWC 앞에서 드는 생각...


얼마전에 IWC 5007에 급격한 뽐뿌가 왔지만 손목과 두께의 압박에 포기했습니다.


결혼을 제안했던 여친과 위기 순간 후 잘넘어가기는 했는데


그 위기의 원인 중에 시계도 있어서 뭔가 더 이상 건드리면 안된다고 생각해 포기했습니다.


특히 5007은 자기 맘에 안든다고 반대했으니...





거의 멈추는 일이 없는 태그호이어에 발길이 멈춥니다.


시계가 나쁘다는게 아니라 중급기 세이코와 마이크로 브랜드, IWC 와 오메가를 왔다갔다한


저에게는 태그는 항상 어정쩡한 브랜드라 생각이 없었습니다.


여친이 요즘 새 시계를 필요로 하는데


조건이 스틸+높은 방수능력+쿼츠 였는데


뭐 중저가 메이커들은 아예 여성용 다이버는 커녕 제발 침수 시켜주세요 수준의 방수 능력이더군요.



오메가 씨마스터 300 여성용은 이미 단종되어 씨가 말랐고 론진 하콘도 오토만 나오고


아쿠아테라는 싫다고 선을 그어버려서;;;



태그호이어.JPG



남은게 아쿠아 레이서밖에 없습니다...



포이보스.JPG



마이크로 브랜드중 상대적으로 저렴한 포이보스도 참 괜찮기는 한데 36mm으로 좀 큰감이 있고...


프로포즈 선물겸 살까... 근데 좀 비싸니까 나중에 면세점에서 사자, 5007 포기하고 헤서 여유있으니까


인지도 좋은 태그가 좋지 않을까... 근데 32mm이냐 27mm이냐 그것이 문제로다...





롤은... 뭐 여전히 없다고 합니다.


노신사 매니져분의 눈빛에서 안타까움이 스쳐지나 갑니다.


저 젊은이 또 안타깝네...


이런 느낌이었습니다.



그 눈빛에 저도 참... 무슨 짓인지 이게..


현 섭마의 착용감을 떨어뜨리는 돼지 러그도 싫고 볼베어링이 없다는 것도 단점으로 보는 입장에서,


대구 롯데에서 예약 걸린게 취소 되었을때 차라리 잘 되었다고 생각한게 엊그제인데


이제 와서 이러고 있다니 저란 인간도 참 간사하네요.




더불어 드는 생각.


그래도 좀 있으면 대란 수준의 현재 상황이 끝나지 않을까합니다.


빅쇼트라는 영화를 아시나요?


바이스를 영화관에서 보고 감명 깊어 같은 제작진을 찾던 중 보게된 영화입니다.


이 중 서브프라임 모기지가 붕괴될거란 쇼트에 배팅한 마크 바움 연기한게 스티브 카엘인데요.




빅쇼트.JPG




사람 까칠합니다.


어느 정도면 이런 인물입니다.ㅎㅎ




빅쇼트2.JPG




결국 자신의 결정이 모건 스탠리를 무너뜨리고 대량 실업자를 양상한다는 것에


고뇌를 느낀 그의 손목에는 아이러니 하게도 서브마리너가 있었습니다.



지금의 섭마를 비롯한 롤 프로페셔널이 왠지 비슷하지 않나요?



당시 미국 부동산 시장이 하늘 높은줄 모르고 오르다가 금리가 오르고,


거래 절벽 형태가 나타나다가 폭락했죠.



현재 중X나라 포함해 서브마리너의 점점 거래가 줄어드는 모습이 나오고 있다고 봅니다.


예전 같으면 귀신처럼 없어지던 p최고가 붙은 매물 게시물(+300-400)들이 안팔리고 있죠.


심지어 블랙 스틸데이트도.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이미 저희 같은 시덕들은 p를 주고 구입할 의사가 없고.


안전 자산 투자처럼 구입하던 일반인들도 뭔가 아니라고 생각했는지 구입 안하기 시작하여


거래절벽현상이 오고 있지 않은가...



금리 인상이 트리거가 된것처럼 섭마 버블도 신형 섭마 출시를 기점으로 데이토나 제외 전부 원위치는 힘들어도


우수수 떨어져 현실적인 p(100-150)으로 안정화되는 가격으로 돌아가지 않을까 그런 생각입니다.


서브프라임 모기지론의 붕괴처럼


서브마리너 프리미엄의 붕괴고 이제 곧 멀지 않지 않을까...



빅쇼트3.JPG


이렇게 말하지만 확신은 없습니다.


뭐 어디까지나 제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ㅎㅎ


개인적인 희망사항이 확증 편향을 일으킨거일수도 있습니다.


그래도 전 내년이후 하락에 쇼트를 걸겠습니다.ㅋㅋ


롤 입장에서는 아쉬울건 없죠. 그렇다고 판매량이 떨어질것도 아니고 이미 팔린 제품이니 말입니다.


마치 금융위기이후에도 건재했던 수많은 금융인들 같네요. ㅎㅎ


오랜만에 백화점에서 나와본 소감이었습니다.ㅎㅎ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 타임포럼 유튜브 '본격' 개시에 대한 알림 [4] 타임포럼 2 9327 2019.10.02
공지 장터게시판(회원 및 셀러 장터게시판) 운영원칙 [4] 타임포럼 5 12826 2019.05.13
공지 사이트 기능 및 이용가이드 (장터, 이미지삽입, 등업, 포인트 취득 및 가감, 비디오삽입, 알람 등) [11] TF테스터 247 551170 2015.02.02
공지 파일업로드 방법 (글쓰기, 댓글 공통) [5] TF테스터 27 518430 2015.01.12
Hot 두가지 라면을 동시에 즐기고 싶을땐... [27] 토리노 5 1959 2019.10.11
Hot 구찌의 엄청난도전 [36] 루원 1 12896 2019.10.02
Hot 시계 배터리나 줄 교체는 역시 시계방에 가서 돈주고 해야합니다. [23] 메르. 0 7285 2019.10.01
Hot 롤렉스 차신 분들에겐 아는 척하기 좀 애매한거 같아요 [37] 천사아빠 2 11538 2019.09.30
31140 알리지도 않고 마음대로 오버홀을...? [23] file 마발발 4 866 2019.09.26
31139 요즘들어 되팔이 분들이 점점 줄어드는 느낌을 받네요 [24] 섭마사야징 4 1586 2019.09.25
31138 시계파우치 하나 만들어봤습니다. [24] file kkamchi76 5 628 2019.09.24
31137 비오고 난 후 [12] file 김탱요 2 323 2019.09.24
31136 자동차는 리스가 있는데 시계도 있으면 어떨까요 [29] batistuta090 3 3640 2019.09.24
31135 반갑습니다 [6] 마리오마 2 180 2019.09.24
31134 안녕하세요 타포 여러분들^^ [10] 잠실동렉스렉스 4 323 2019.09.23
31133 터키 여행중... 재미있는 가게네요. [27] file 광주시계초보 2 7312 2019.09.23
31132 주말 내내 비가 참 많이 오네요... [14] file 호뚱이 2 1136 2019.09.22
31131 한국계 미국 배우 다니엘 대 킴 시계 콜렉션. tube [22] 기다리는이 2 1046 2019.09.20
31130 이태리에서 뱅기 타고 부품이 도착했네요. [32] file mnnobody 4 5536 2019.09.19
31129 의천도룡기 2019 대단하네요~ (뒷북) [14] 동양귀 4 662 2019.09.17
31128 시계장터의 카오스현상.. [19] 송똥구리몽 9 1089 2019.09.17
31127 날이 정말 좋습니다 [13] file 김탱요 2 325 2019.09.15
31126 날씨가 정말 좋습니다. [12] 머수생 1 401 2019.09.11
31125 갖고 있으면 내치고 싶고.. 내치면 들이고 싶은.. [41] minkyuc95 2 1244 2019.09.10
31124 추적추적비오는추석 [7] 췌췌췌 1 335 2019.09.09
31123 남자 키의 중요성... [75] 지하철보다빠른 8 3565 2019.09.05
31122 무서운 세상이네요... (퍼옴) [22] 지하철보다빠른 2 3352 2019.09.05
31121 여행을 떠나요~ [33] updatefile 토리노 5 1036 2019.09.03
31120 비가 많이 옵니다 다들 안전운전 하세요 [15] 깡낑꿍낑 3 354 2019.09.03
31119 팔목 두꺼워지는 팁 하나 드림 [26] file 루잔 4 1471 2019.09.03
31118 이제 여름도 다끝나가네요 [22] 티티움 2 529 2019.08.31
31117 근력운동 추천부탁드립니다~ [38] 토르토르 5 1878 2019.08.28
31116 날씨가 참 좋습니다. [7] 덕근 0 1064 2019.08.27
31115 중고거래 후기 [44] 테드 7 2586 2019.08.26
31114 오늘의 뻘짓 [31] elkise 8 1400 2019.08.25
31113 오늘은 날씨가 선선하네요~^^ [15] file 와치메다 1 443 2019.08.24
31112 오늘 배송된 커스텀 국시공으로 타임포럼 입문합니다. [30] file 빈티지마닉 6 1204 2019.08.22
31111 자영업하시는 사장님~~~ [48] 정매직 8 2247 2019.08.16
31110 자신의 시계 상태 살펴보기 [53] file Energico 8 2875 2019.08.15
31109 나이지리아인 다낚어 삼손(낚시꾼)과의 2차전 [24] file 위블로메니아 3 1126 2019.08.15
31108 의인 이수현 영상 [14] 토리노 9 914 2019.08.15
31107 태풍이 지나가면 더위가 한풀 잦아들겠죠? [25] 네오시안 1 367 2019.08.14
31106 장터올렸더니 나이지리아에서 연락오네요... [56] 위블로메니아 3 3908 2019.08.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