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문은 TF지식인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유게시판

Hot 게시글은 조회수1000 or 추천수10 or 댓글25 이상 게시물을 최근순으로 최대4개까지 출력됩니다. (타 게시판 동일)



롤렉스나 오데마 피게 등과 같은 브랜드를 인스타 혹은 핀터레스트에 검색하다보면 심심치 않게 눈에 보이는 시계들이 있다.


내가 잘 아는 모델들인데 공식 사이트에는 나와 있지 않은 색깔의 다이얼, 가끔은 다이아몬드도 박혀 있다.


일명 프랑켄 시계라고 불리는 수준 낮은 시계공이 만든 것들과는 달리 마무리도 조잡하지 않을 거라는 기대감마저 갖게 한다.


하지만 지들 멋대로 바꾼 탓에 롤렉스나 AP에서는 보증기간이 남아 있어도 수리를 안해줄 것 같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궁금해지는 시계, 아니 시계 커스터마이징 브랜드가 바로 MAD PARIS 이다.


Screenshot 2020-03-23 22.14.18.png


롤렉스에서 그 인기 있다는 데이토나를 비롯해서 DJ, 서브마리너, 요트마스터 등등, 거의 모든 모델을 커스터마이징 한다.


그냥 '지들 맘대로.'


이 시계 브랜드에 대해 본격적으로 파헤치기 전에, 프랑켄 시계라는 녀석부터 보도록 하자.


Screenshot 2020-03-23 22.17.22.png


타임포럼에 가입해서 활동을 할 정도라면 이 시계를 보고 흠칫, 놀랄 것이다.


서브마리너도 아니고 GMT 마스터 2도 아닌, 그야말로 '프랑켄 시계'라는 범주에 너무나도 잘 어울리는 그런 시계이다.


자신의 입맛에 맞게 이 시계 저 시계에서 부품들을 조합해서 만들어내어 결국 그 누구에게도 환영받지 못하는 시계.


리셀가격이 시계의 전부는 아니지만 몇백만원의 돈을 주고 위 시계를 구입할 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라 생각한다.


그 이유는 프랑켄 시계는 시계 본연의 가치를 너무나도 훼손을 시킨 결과이기 때문이다.


본인이 즐기겠다면 할 말은 없지만, 내 주변에 그런 사람이 있다면 뜯어 말리다 못해 쌍욕을 시원하게 퍼부을 예정이다.


(몇백만원, 아니 천만원이 넘는 시계에 그런 장난질을 할 사람이 주변에 없긴 하다.)


그렇다면 이제 이 글의 주인공인 MAD PARIS 로 넘어가보자.


해외에서 이 브랜드가 어떤 위상(?)을 갖는지 궁금해서 watchuseek.com 에서 검색을 해 봤지만, 놀랍게도 단 한 개의 글도 볼 수가 없었다.


논의할 가치가 없다고 판단한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이 곳에서 정보를 전혀 얻을 수 없다는 것에 굉장히 놀랐다.


그리고 다시 reddit 내 watch 포럼에 들어갔고, 흥미로운 논쟁을 발견할 수 있었다.


Screenshot 2020-03-23 22.30.02.png



여기서 두 분은 MAD PARIS의 가장 본질적인 문제에 대해 토론을 하고 있다.


정품을 유지해야 하는 것인가, 쌔끈해 보이는 룩으로 커스터마이징 한다면 아무래도 상관이 없는가.


애초에 MAD PARIS 라는 브랜드는 프랑켄 시계 브랜드는 아니라고 생각한다.


그저 돈이 매우 많은 사람이 비싼 시계에 자기가 원하는 대로 마음껏 튜닝하는 브랜드.


경제 호황 시절 미국 내에서는 자동차 튜닝이 굉장히 활발했다고 한다.


머슬카의 엔진 출력을 더욱 높이고, 이것 저것 손을 보고, 외관도 화려하게 치장하는 그런 전반적인 튜닝 말이다.


물론 그렇게 탈바꿈한 차가 얼마에 팔렸는지는 잘 모르겠다.


하지만 분명한건 기존 차량의 성능을 업그레이드 하는 의미의 튜닝 뿐만 아니라 본인의 입맛대로 외관을 바꾸는 튜닝을 하는 사람도 꽤 많았다는 것이다.


시계 이야기 중에 뜬금없이 자동차 이야기라니, 뭔소리냐 싶은 사람도 있겠지만 난 큰 범주에서는 크게 다를 바 없는 이야기라고 생각한다.


내가 큰 돈을 주고 산 귀중한 물건, 그리고 그 물건을 자기가 더 원하는 방식으로 바꾸는 행위.


만약 튜닝을 해서 시계의 내구성이 한 층 올라간다면?


(실제로 MAD PARIS 가 저렇게 매트 블랙으로 덧씌우면 충격인가? 여튼 무언가에 훨씬 강해진다고 홍보를 하고 있긴 하죠.)


튜닝을 통해 시계의 핸즈 야광 컬러가 흔한 녹색에서 엣지있는 주황색으로 바뀔 수 있다면?


하지만 아무리 튜닝을 하더라도 무브먼트는 절대 건드리지 않는다면?


만약 MAD PARIS 가 가짜가 아닌 진짜 시계로만 튜닝을 한다면, (그리고 본인들이 보증을 해주기만 한다면!!) 과연 나쁜 선택인걸까?


나 역시 시계 매니아이기에 해당 브랜드를 보고 화가 났던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기분 나쁘게도 예쁘긴 예쁘네, 하는 생각이 동시에 들었던 것도 사실이다.


그리고 수많은 생각을 해 보았지만 쉽게 결론이 나지 않는다.


MAD PARIS 가 무브먼트에 손을 대지만 않는다면, 마냥 나쁜 선택은 아닐 수 있지 않을까?


튜닝의 끝은 순정이고, 시계라는 물건은 자동차와는 다르게 사는 순간 가격이 오르기도 하는 물건인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내가 돈이 넘쳐난다면, 저런 시계 하나 갖는게 문제는 아닐 것 같기도 하고...




타임 포럼 선배님들에게 묻고 싶네요.


질문을 요약하자면, 


MAD PARIS 시계를 구입하는 것은 프랑켄 시계처럼 좋은 시계를 망치는 행위에 가담하는 건가요?


아니면 이조차도 본인의 시계를 즐기는 방식이려니 하고 넘어갈 수 있는 건가요?


선배님들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마무리로 제가 혹했던 MAD PARIS 시계 사진 하나 올립니다...


.Screenshot 2020-03-23 22.47.23.png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 타임포럼 X 몽블랑 1858 컬렉션 마이크로사이트 오픈 [7] Eno 2 407 2020.05.08
공지 타임포럼 카카오톡 오픈채팅 개설의 안내 [11] 타임포럼 6 2880 2019.11.02
공지 타임포럼 유튜브 '본격' 개시에 대한 알림 [8] 타임포럼 7 15082 2019.10.02
공지 장터게시판(회원 및 셀러 장터게시판) 운영원칙 [31] 타임포럼 12 19155 2019.05.13
공지 사이트 기능 및 이용가이드 (장터, 이미지삽입, 등업, 포인트 취득 및 가감, 비디오삽입, 알람 등) [11] TF테스터 281 564807 2015.02.02
공지 파일업로드 방법 (글쓰기, 댓글 공통) [5] 게시판관리자 28 529034 2015.01.12
Hot 한국의 워치메이커 현광훈 전시회 "CLOCK" 후기 [16] 페니 11 518 2020.05.24
Hot [푸념] 중고시계들일때 신경을 좀 써야겠습니다... [25] 리첸시아 1 585 2020.05.20
Hot 롤렉스에 관한 나의 주관적인 이야기~~~ [31] goldburg 9 891 2020.05.19
Hot 재미로 보는 시계등급표 [50] 개간지폴투 6 1736 2020.05.10
31490 모든 시계는 실물 및 실착을 해야 합니다. [17] update goldburg 3 603 2020.05.15
31489 주말에는 또 비 ㅜ [9] Kozzy 0 217 2020.05.15
31488 기쁘고도 아쉬운 일 (feat 시계 보관함) [22] file 하얀늑대아들 2 512 2020.05.14
31487 좋은하루! [5] 김강식 0 141 2020.05.14
31486 시계미학을 인증해보다~ [11] file 시계쟁아 6 459 2020.05.14
31485 숙박업 종사자 관련 얘기 [16] goldburg 0 807 2020.05.13
31484 코나 1.6.터보 vs xm3 [9] dkrtuss 0 312 2020.05.13
31483 애정하는 브랜드의 바라는 점 [22] goldburg 2 617 2020.05.12
31482 라면의 기원 [22] file 토리노 7 600 2020.05.11
31481 믿거나 말거나 [21] file Energico 1 696 2020.05.10
31480 코로나 언제쯤.. [17] 마스터 0 293 2020.05.10
31479 재미로 보는 시계등급표 [50] file 개간지폴투 6 1736 2020.05.10
31478 코로나로 심심한 하루.. [6] 아아1112 0 181 2020.05.09
31477 이번 주말 잘 보내세요^^ [6] 냉크미 1 119 2020.05.09
31476 고가의 시계를 사는데.. 직거래를 안하면..;; [26] 신사동댄스킹 3 835 2020.05.09
31475 비가 많이 내리네요ㅜ [4] Kozzy 0 128 2020.05.09
31474 코로나떔에 미치것네요 [9] 영민영민영민 0 293 2020.05.09
31473 블랑팡 바티스카프 절대 구매하지 마세요 (실 구매자 서비스 센터 입고 후기, 첨부사진 有) [72] file 조군 10 2256 2020.05.07
31472 중고거래 사기당했습니다. [33] 평범한사업가 2 1336 2020.05.06
31471 오데마 피게를 분실 했습니다.. [50] file holy92x 1 1768 2020.05.06
31470 울고싶어요...이사하다가 어머니 예물시계를 잃어버렸습니다. [17] file 가가린 0 802 2020.05.06
31469 코로나 때문에 살찌신분 계세여? [22] torotory 0 360 2020.05.04
31468 귀가 안좋은 한국인들. [14] file 이므 2 640 2020.05.03
31467 하아... 연휴 토할것같아요 [13] 아리캠지기 1 503 2020.05.02
31466 이번 연휴는 부산여행 [10] 김치신갓김치 0 233 2020.05.01
31465 팔당대교 라이딩 [21] file Kozzy 2 498 2020.04.29
31464 생활꿀팁! [22] file 로얄팰리스IWC 2 522 2020.04.28
31463 다이소 스마트폰 렌즈 구매 후기. [11] file 이므 1 420 2020.04.28
31462 집에만 있는 마누라에게 선물하기 [12] file 시계사러가자 2 603 2020.04.28
31461 타이타닉 명장면.... [17] file 김치신갓김치 4 528 2020.04.28
31460 중고거래 사기 조심 하세요. 요즘 심해지네요.. [27] 콤비사고파 4 747 2020.04.27
31459 여러분들이 선호하는 종교는? [17] file 토리노 3 439 2020.04.27
31458 월요병 [11] 호랑이대가리 0 165 2020.04.27
31457 시계 사이즈에 대한 놀라운 사실? [19] parker50 3 869 2020.04.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