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안녕하세요. 옴마니입니다.


3월초 봄방학(?)을 맞아 플로리다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영하 20~30도의 미시간주에서 비행기로 세시간 만에 도착한 플로리다주는 영상 25~30도의 기온이었습니다.


참 미국이란 나라가 넓다는 생각을 다시한번 했습니다.


플로리다는 바하마, 쿠바 등과 인접해 있으며 위도는 멕시코 중부와 같습니다.


이번 여행은 총 11일간 탬파-올랜도-마이애미-키웨스트-에버글레이즈 국립공원-포트 마이어스-사라소타-탬파 로 이어지는 플로리다 중남부 일주여행이었습니다.


뭐 자주 갈 수 없는 여행지다 보니 간 김에 훑자라는 마음에 다소 빡세게 다녔습니다.


동부 서부 중부 나름 골고루 돌아다녔는데, 플로리다 여행이 가장 환상적이었네요...


Florida.gif


자세한 여행기를 올릴 자신이 없어 아이폰 등으로 찍은 풍경 사진만 몇 장 공유해 봅니다.


먼저 키웨스트에서 찍은 석양사진입니다. 지도에서 보시면 플로리다 밑에 꼬랑지 처럼 달린 군도입니다.


미국의 최남단이기도 하구요.


IMG_9151_포스팅.JPG


석양보러 나가는 소형 요트위에서 함께한 제 사랑하는 전천후 구형 섭마도 한컷....


약 세시간 반의 요트 투어로 돌고래 관광과 스노클링, 그리고 와인도 함께 즐길 수 있는 액티비티였습니다. 가격은 일인당 75불 정도인데 정말 돈이 아깝지 않은 상품이었습니다.


IMG_9061_포스팅.JPG


요기는 키웨스트 가는 길에 만나볼 수 있는 세븐마일 브릿지..정말 7마일이 넘는 길이입니다. 약 11킬로 미터 정도?


오른쪽 다리는 영화 트루라이즈에서 실제 폭파되었던 구교입니다.


DSC01733_포스팅.JPG


다리위에서 커플샷...


IMG_8963_포스팅.JPG


여기는 미국의 최남단 포인트인 서던 모스트입니다. 키웨스트섬 안에 있습니다. 날씨는 더운데 저희도 기념사진 찍으려고 한 15분 줄 섰습니다.


DSC01782_포스팅.JPG


이곳은 마이애미 비치....영화나 베이워치, CSI 마이애미 같은 미드에서 자주 볼 수 있는 곳이지요...


토플리스 차림의 여성들도 볼 수 있어 좋아.....흠.....아닙니다. 


비치타월 한장 깔고 망중한을 즐기다가 근처의 중남미 분위기 물씬 풍기는 레스토랑에서 간단한 칵테일과 식사를 즐기기 좋습니다.


DSC01613_포스팅.JPG


웨스트 비치쪽의 해변 석양 모습....아이폰 사진인데 나름 잘나왔네요.


IMG_5376_포스팅.JPGIMG_5530_포스팅.jpg


웨스트 비치쪽은 산호가루로 이루어진 곳이 많아 모레가 거의 밀가루 수준으로 곱습니다.


사라소타 인근의 시에스타 비치....


IMG_8107_포스팅.jpg


저녁에는 이렇게 해변을 따라 흐느적 흐느적 돌아다니기 좋습니다.


DSC01074_포스팅.JPG


이곳은 에버글레이즈 국립공원의 Anhinga trail입니다.


크로커다일과 앨리게이터가 같은 곳에 사는 곳이며, 각종 야생동물의 천국입니다...


잘나온 사진이 아님에도 꼭 소개해 드리고 싶었습니다. 저 보름달 빼고는 불빛이 전혀 없어서 이게 베스트....


밤에 가면 후레쉬 불빛에 의지한 채 어디서 악어가 나올지 몰라 쫄깃쫄깃한 스릴을 느끼며 걸을 수 있습니다. ㅋㅋ


밤에는 악어 눈에서 큼지막한 노란 빛이 나오더군요.


풍광도 너무 멋집니다...


DSC01954_포스팅.JPG


올랜도의 디즈니 월드도 다녀왔는데, 올랜도 내 4군데 파크중 3군데를 다녀왔습니다.


기대보다는 그냥저냥이었습니다. 애들은 좋아할 듯 하나, 다 큰 어른이 가면 좀 시시할 수 있습니다.


DSC01441_포스팅.JPG


대강의 여행 사진은 이것으로 갈음하고.....


사실 여행중 피츠버그 스프링 캠프가 플로리다에 차려져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만,


사실 강정호 선수를 볼 수 있을거라고는 생각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여행 막바지...저희가 이동하는 루트 상의 브레이든턴이라는 시골동네에서 탬파와 피츠버그간 시범경기가 열린다는 사실을 알게 됩니다.


하여 혹시나 강정호 선수를 볼 수 있을까 하는 마음에 들러봅니다. 좌석은 이미 동나고 스탠딩 존의 표를 구매하여 입장...


DSC02077_포스팅.JPG


그리고 강정호 선수를 보게 됩니다. 


DSC02048_포스팅.JPGDSC02026_포스팅.JPG


정말 감격스러운 순간이었습니다.


그런데 기쁨도 잠시..5회에 교체되어 락커룸으로 들어가버리더군요... 


현장에서 열심히 기사를 쓰고 계시던 MK 스포츠 기자님께서 혹시 출구쪽에서 기다리면 나올 수도 있다고 알려주셔서....


기다리기를 잠시....


저 멀리 샤워를 마치고 통역과 함께 차로 이동하려는 강정호 선수를 발견....


힘찬 목소리로 불러보았습니다. 이 시골 동네에서 펼쳐진 시범경기에 한국팬이 와 있다는 사실에 조금 놀란 눈치였습니다.


저희를 발견하곤...다가옵니다...헉헉...이런 횡재가....


DSC02112_포스팅.JPGDSC02113_포스팅.JPGDSC02114_포스팅.JPGDSC02115_포스팅.JPG 


펜스를 사이에 두고 미리 사둔 볼과 펜을 내밀어 사인을 받고 덕담을 주고 받으며 한국인의 정을 나누고 있을 때,


슬슬 피츠버그 광팬들이 강정호 선수를 알아보고 개때 같이 몰려듭니다...."웰컴 투 파이러츠!"를 외치며 사인요청 공세를...


강정호 선수 인기 많더군요...


DSC02128_포스팅.JPG


저와 집사람 얼굴이 나온 사진들을 빼고 올리려다 보니 분위기 전달이 잘 되나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강정호 선수를 전혀 기대치 않은 곳에서 보게 되니 너무 기분이 좋더군요.


요 사인볼은 정성스레 보관 예정입니다. ㅋ


강정호 선수가 올 한해 멋진 활약을 보여주리라 확신합니다. 


IMG_9449_포스팅.JPG


싱겁지만 이상입니다.


두서없이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요즘 신혼여행차 플로리다를 가시거나 중남미로 가시면서 플로리다를 거쳐 가시는 경우가 많다던데,


혹 플로리다 여행을 준비하시는 분들께 제 글이 아주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그럼 회원님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옴마니 올림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9 팬션 추천 부탁드려요 Hero-Kim 2015.06.01 1995
418 괌 다녀오신분들 조언 부탁드립니다. ^^ [7] 마발발 2015.05.17 9318
417 <어벤저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헐리웃 시사회를 다녀오다 - 03 [11] file 소고 2015.04.18 4172
416 <어벤저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헐리웃 시사회를 다녀오다 - 02 [2] file 소고 2015.04.18 3542
415 <어벤저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헐리웃 시사회를 다녀오다 - 01 [10] 소고 2015.04.18 3488
414 홍콩 여행준비중입니다 조언즘부탁드립니다 [7] 럭셔리 김 2015.04.07 2208
413 제주도 팬션 추천 부탁드립니다 [1] LLCW79 2015.04.07 3950
412 7월에 결혼을 하는데 신혼 여행지 추천 부탁드립니다~ [17] 고무고무 2015.03.23 3080
411 아버지 칠순 가족여행 좀 골라주세요~(여름에 갈예정) [10] agent10 2015.03.19 3860
» 플로리다 여행 그리고 강정호 선수 [12] file 옴마니 2015.03.12 5426
409 경주 감포바다 [6] file goodwatch 2015.03.12 4459
408 미국 여행기 라스베거스 [17] file 구구구 2015.03.08 2854
407 베트남 다낭 다녀오신 분들 계신지요? [8] Dandies 2015.03.06 2766
406 미국~! 구석진 곳 후미진 그곳. [2] file 구구구 2015.03.03 2463
405 혹시 아이슬란드 다녀오신분 있으신가요..!!?? [1] file F4U 2015.02.18 2580
404 독일 출장 중 HugoBoss 득템기 [9] file SANGTHEMAN 2015.02.13 4146
403 대만 (Taiwan) 여행기 [17] file 홍야 2015.02.05 3673
402 보라카이 여행 다녀왔습니다^^ [27] file 태그허이어 2015.02.05 4508
401 남해의 보물 -비진도-입니다 ㅎ [12] file 수민주 2015.02.02 4237
400 Cebu [6] file 크롬 2015.01.24 22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