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오버시즈듀얼타임청판입니다. *0 newfile

    모처럼 와이프와 srt타고 나들이갑니다. 얼마전에 영입한 후 매일매일 손목을 차지하고 있는 오버시즈듀얼타임청판입니다. 한여름 동안은 러버스트랩으로 착용하다가 오늘 앨리가죽스트랩으로 바꿨는데 앨리 역시 만족스럽습니다. 오버시즈와 함께 기분좋은 나들이입니다^_^ 회원님들께서도 즐거운 주말되시길 바랍니다.

  • Camo스트랩 만난 683 *0 newfile

    저도 드디어 받았습니다 683 구입후 바로 주문한 camo 스트랩이 도착했습니다 가보매직님이 제작한 카모....정말 소문대로 딴딴한 재질 이네요퀵타입은 정말 스트랩교체가 쉽네요간만에 마음에 드는 스트랩을 만난것 같습니다 당분간 길들이기를 해줘야 겠죠^^

  • lange saxonia thin *0 newfile

    랑에 삭소니아 thin 40mm 입니다.  잘 착용은 안하지만 보기만해도 기분 좋아지는 아우라가 있는 거 같아요 그래서 가끔 꺼내서 보고 닦아주고 하고 있습니다.  근데 일반 스틸 모델 닦아주는 융으로 닦으면 기스가 생기나요? 착용도 안하는데  오랜만에 자세히 보니 실기스들이 생겼던데... 원래 포함되어 나오는 융이 따로 있는데 그걸 사용해야하나? 금통은 이거 하나 밖에 없어서 관리법을 잘 모르겠네용

  • 오늘은 그린 엘리! *2 newfile

    오늘은 그린 엘리로 손목을 빛내봅니다 사진을 편집하다보니... 정말 빈티지하게 나왔네요  오랜만에 파주 드라이브는 올드카와 함께!!

  • 안녕하세요 RDM으로 입당합니다 *2 newfile

    예물로 시계를 보던 중   국시공의 3714와 울씬문을 고민하고 있었는데 어제 RDM을 보고는 꽂혀서 구매하고 말았습니다. 실버랑 청판을 놓고 정말 장고를 거듭했는데 다닌 곳 중에서도 청판은 한군데 밖에 없더군요 실버의 서브 다이얼이 눈에 밟혔지만 청판으로 골랐습니다 청판이라 캐주얼과 드레스 다 소화가 가능할 듯 해서 영입한건데 잘한 선택이겠죠?

  • ROLEX 시리얼넘버 정리 *755

      도입    비단 중고시장이나 빈티지 시장 뿐 아니라 모든 시계시장에서 시계의 생산연도를 구분한다는것은 제법 무거운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추정'으로 구분되는 시계의 이력을 분명하게 밝혀주는 등대의 역할을 해주기 때문입니다.    롤렉스는 이러한 시장의 요구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었다고 평가하고 싶습니다. 흔히 '시리얼 넘버'로 불리는 identification 넘버는 생산년도에 따른 케이스의 독립성...

  • 남들과 다른 시계 사진을 찍으려면...^^; *370

      한때 ' 빗속의 OOO ' 연작으로 타임포럼 회원님들을 매혹(?)시킨 살인미소입니다. ^^;               속으로 미친짓 한다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을겁니다. ㅎㅎ   급기야 이런짓까지 했습니다.             서브야~! 니가 고생이 많타...  !!   . .     이렇듯 남들과 다른 사진을 촬영하고 싶어하는 분들이 많을 겁니다.   그래서 참조하시라고 몇몇 사진을 올려볼...

  • ROLEX FAQ *315

        롤렉스 FAQ   Version 1.6 - February 16, 2003 Andy Maxwell이란 분이 타임존 로렉스 포럼을 위해 올린 글입니다. 생면부지의 누군가 이지만 일단 이분게 감사하는 마음으로, 양해를 구하면서 의역을 합니다. 다분히 우리(?)에게 적용이 안된다 하는 내용은 뺐습니다. 그분의 이메일 주소는 ad_verb@hotmail.com  이고 원문의 링크는 다음과 같습니다: http://forums.timezone.com/index.php?t=tree&goto=2277&a...

  • ★ LACO PADERBORN Erbstück 리뷰 - B-Uhr, 그리고 오리지널리티에 대하여 ★ *34 file

     안녕하세요, 아롱이형입니다.​​이번 리뷰는 "LACO PADERBORN Erbstück(라코 파더보른 에르브스튁)" 에 관한 이야기입니다.​​사실 저는 이 시계를 들이기 전에 이미 5개의 파일럿 워치를 가지고 있었습니다.​​<나의 파일럿 워치들>​​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시계를 들인 이유는 제 시계 컬렉팅 스타일 때문인데요,​저는 특정 브랜드나 시계의 특정 요소들(다이버, 파일럿, 드레스, 크로노그래프, 무브먼트, 다이얼 컬러 등의 기준들)에 따른 일관성 있는 컬렉팅을 추구하기 보다...

  • 보증서 찾아가십쇼!!! *29 file

    장터에서  박스를 구매하면서 같이 들엇잇던 보증서 입니다!! 혹시나 시계만 가지고 계신분들 일련번호 확인하시어  연락주시면 보내드리도록 하겟습니다!! 보증서가 잇는 시계는 가치가 올라간다고 하니, 얼릉 가치를 찾아가 주셔요^^ 만약 잇다면, 택배비는 제가 부담해서라도 보내드릴께요!! 부디 타포 회원님이 이보증서를 찾아가길 기원해 봅니다!! 데이토나 보증서 구섭 데이트 보증서

  • ROLEX 시리얼넘버 정리 *755

      도입    비단 중고시장이나 빈티지 시장 뿐 아니라 모든 시계시장에서 시계의 생산연도를 구분한다는것은 제법 무거운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추정'으로 구분되는 시계의 이력을 분명하게 밝혀주는 등대의 역할을 해주기 때문입니다.    롤렉스는 이러한 시장의 요구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었다고 평가하고 싶습니다. 흔히 '시리얼 넘버'로 불리는 identification 넘버는 생산년도에 따른 케이스의 독립성...

  • ROLEX FAQ *315

        롤렉스 FAQ   Version 1.6 - February 16, 2003 Andy Maxwell이란 분이 타임존 로렉스 포럼을 위해 올린 글입니다. 생면부지의 누군가 이지만 일단 이분게 감사하는 마음으로, 양해를 구하면서 의역을 합니다. 다분히 우리(?)에게 적용이 안된다 하는 내용은 뺐습니다. 그분의 이메일 주소는 ad_verb@hotmail.com  이고 원문의 링크는 다음과 같습니다: http://forums.timezone.com/index.php?t=tree&goto=2277&a...

  • ROLEX Movement list *210

    Caliber: 1161 Year Introduced: 1964 Power Reserve: Jewels: 26 Jewels Description: No Date Caliber: 1166 Year Introduced: 1967 Power Reserve: 42 Hours Jewels: Description: Date Caliber: 1520 Year Introduced: 1963 Power Reserve: 42 Hours Jewels: 27 Jewels Description: No Date Caliber: 1560 Year Introduced: 1959 Power Reserve: 42 Hours Jewels: 25 Jewels Description: No Date Explorer (1963) Caliber: 1565 Year...

  • IWC FORUM BASICS *145

    아래는 링크들은 공지사항 "about IWC"에 추가되었습니다.1. http://www.noncompos.com/Watch/IWC/Movement.htm : 1892년 ~ 현행 무브먼트까지 정리된 싸이트.2. http://www.weeber.biz/IWC/Workbook/search.html : 모델명, 모델번호(ref.), 무브번호로 검색시 카달로그 이미지로 보여주는 싸이트3. http://drempee.atw.hu/iwcmovements : 1885 ~ 1974에 생산된 무브먼트 정리 싸이트(생산년도, 케이스 각인 번호, 기타 등등)4. http://www.frizzellweb.com/larry/ingen...

  • 파네라이 포럼에서... *149

    파네라이 포럼을 즐기시는 분들께......   오늘 이글은 최근에 파네라이 포럼에서 열심히 활동하시는 junech님, rap9er님, 앤디님, 헌터님, cr4213r님...   이분들의 활동과 최근에 저에게 질문을 주셨던 4941cc님의 글에 고무되어 잠깐 컴퓨터 앞에 앉게 되었습니다.                                 &nbs...

  • ROLEX 시리얼넘버 정리 *755

      도입    비단 중고시장이나 빈티지 시장 뿐 아니라 모든 시계시장에서 시계의 생산연도를 구분한다는것은 제법 무거운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추정'으로 구분되는 시계의 이력을 분명하게 밝혀주는 등대의 역할을 해주기 때문입니다.    롤렉스는 이러한 시장의 요구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었다고 평가하고 싶습니다. 흔히 '시리얼 넘버'로 불리는 identification 넘버는 생산년도에 따른 케이스의 독립성...

  • 남들과 다른 시계 사진을 찍으려면...^^; *370

      한때 ' 빗속의 OOO ' 연작으로 타임포럼 회원님들을 매혹(?)시킨 살인미소입니다. ^^;               속으로 미친짓 한다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을겁니다. ㅎㅎ   급기야 이런짓까지 했습니다.             서브야~! 니가 고생이 많타...  !!   . .     이렇듯 남들과 다른 사진을 촬영하고 싶어하는 분들이 많을 겁니다.   그래서 참조하시라고 몇몇 사진을 올려볼...

  • ROLEX FAQ *315

        롤렉스 FAQ   Version 1.6 - February 16, 2003 Andy Maxwell이란 분이 타임존 로렉스 포럼을 위해 올린 글입니다. 생면부지의 누군가 이지만 일단 이분게 감사하는 마음으로, 양해를 구하면서 의역을 합니다. 다분히 우리(?)에게 적용이 안된다 하는 내용은 뺐습니다. 그분의 이메일 주소는 ad_verb@hotmail.com  이고 원문의 링크는 다음과 같습니다: http://forums.timezone.com/index.php?t=tree&goto=2277&a...

  • ROLEX Movement list *210

    Caliber: 1161 Year Introduced: 1964 Power Reserve: Jewels: 26 Jewels Description: No Date Caliber: 1166 Year Introduced: 1967 Power Reserve: 42 Hours Jewels: Description: Date Caliber: 1520 Year Introduced: 1963 Power Reserve: 42 Hours Jewels: 27 Jewels Description: No Date Caliber: 1560 Year Introduced: 1959 Power Reserve: 42 Hours Jewels: 25 Jewels Description: No Date Explorer (1963) Caliber: 1565 Year...

  • 파네라이 포럼에서... *149

    파네라이 포럼을 즐기시는 분들께......   오늘 이글은 최근에 파네라이 포럼에서 열심히 활동하시는 junech님, rap9er님, 앤디님, 헌터님, cr4213r님...   이분들의 활동과 최근에 저에게 질문을 주셨던 4941cc님의 글에 고무되어 잠깐 컴퓨터 앞에 앉게 되었습니다.                                 &nbs...

Highend/Independent Independent 오버시즈듀얼타임청판입니다. newfile 덴자르 2019-08-24 13:31
Panerai Camo스트랩 만난 683 newfile soldier™ 2019-08-24 13:16
Highend/Independent Highend lange saxonia thin newfile greatodake 2019-08-24 12:32
Panerai 오늘은 그린 엘리! 2 newfile 밍구1 2019-08-24 11:41
Jaeger Lecoultre 안녕하세요 RDM으로 입당합니다 2 newfile 버브도르 2019-08-24 11:08
German Brand Glashütte Original 독일당 생존 신고합니다 ㅎㅎ 1 newfile 류시케 2019-08-24 10:44
Panerai [스캔데이+1] 이어지는 줄질, 블랙피디 375도 스트랩 교체^^ 4 newfile energy 2019-08-24 08:37
IWC Pilot's Watch 어린왕자 377717 시리얼 번호 위치 질문 1 new 리틀늑대 2019-08-24 02:04
Rolex Explorer I, II 익스플로러 2 updatefile 벡야 2019-08-23 23:33
TAG Heuer Sports Carrera 태그 까레라 1 updatefile 욱이욱이 2019-08-23 21:49
Panerai [스캔데이] 662 tropic sun 7 updatefile Howard7 2019-08-23 21:28
Panerai [스캔데이] 2개의 그라데이션과 함께한 하루... 6 updatefile 초보피아노 2019-08-23 21:08
Rolex Submariner 튜닝의 끝은 순정(?) 글쎄요 9 updatefile 엔틱거부기 2019-08-23 19:50
Swiss Brand 단체샷 부케러 한정판 모음 - 블루 에디션 file JLCMaster 2019-08-23 19:00
Rolex Datejust 일전에 제형편에 스카이드웰러 사도될까 여쭈고 그래서 결정. updatefile 리셀왕 2019-08-23 19:00
Panerai [스캔데이] 510 한컷 4 updatefile FEDERER 2019-08-23 18:59
IWC Portugieser 3771 포르투기져 가죽줄 구입문의 단한사람 2019-08-23 18:47
Rolex Submariner 서브마리너 흑콤 성골 올해안에 가능할까요? 17 update 최선을다하자 2019-08-23 18:39
Panerai [스캔데이] 폴투폴과 7 updatefile 현진사랑 2019-08-23 18:31
Rolex Daytona 구형 삼총사 9 updatefile 곰팅이 2019-08-23 17:35
Rolex Sea Dweller greatodake님의 구구씨드클럽 회원 가입을 축하드립니다.. ㅋㅋ아추님도 어서 오세요 10 updatefile 컬렉터 2019-08-23 17:15
IWC Portugieser 포루투기스 3714-80 로즈골드입니다 . ^^ 4 file 아들만셋 2019-08-23 17:06
Panerai [스캔데이] 가을이 오려나봅니다~ 4 updatefile 파네라이짱 2019-08-23 16:54
Rolex etc 기추.. 병.. 2 updatefile psh232 2019-08-23 16:39
Rolex Sea Dweller 의외로 만족감이 좋네요 구구씨드 16600 입니다. 9 file greatodake 2019-08-23 1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