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문은 TF지식인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유게시판

Hot 게시글은 조회수1000 or 추천수10 or 댓글25 이상 게시물을 최근순으로 최대4개까지 출력됩니다. (타 게시판 동일)




가지고 있던 시계도 다 정리하고 현실에 치여 살던 중


해묵은 사진을 정리하다 보니 사진들에 모두 예전 좋아하던 시계들이 찍혀있더군요


아 저 시계도 있었지... 하며 향수에 젖어 바라보다


다시 시계라는 취미를 가져보려 타임포럼에 접속했습니다. ^^





몇 년 전에 다토 라는 닉네임 쓰시는 분이 혜성처럼 등장해서


하이엔드 게시판에 고가의 시계들을 초점도 안 맞게 대충대충 찍으면서 포스팅하기 시작했습니다.


워낙 고가이면서 다양한 시계들이 있고 공격적인 말투 때문에 금새 눈에 띄게 되었는데


갑자기 타임포럼 운영진이 업체와 유착하여 부당 이득을 취하고 있다 라며 공격합니다.


그리고 수많은 1레벨 아이디들이 생겨나면서 그를 지지하는 글들을 게시하고,


하이엔드 게시판 자체가 상술이다. 나에게 모든 비리에 대한 증거가 있다면서 게시판이 달궈지죠




하지만 운영진이 명확하게 반박증거를 제공하고, 


포럼 회원 분들의 자정 작용으로 다토의 글들은 수많은 비추천과 함께 사라졌습니다.





그 때 제가 많이 의아하게 생각했던 점이


다토가 아무런 증거 없이 무작정 비리가 있다. 타임포럼은 부당한 이득을 취하고 있다! 라고만 주장했는데도


항상 몇천만원짜리 하이엔드 시계를 대거 포스팅하던 사람의 말이라 그런지 알 수 없는 설득력을 가졌었습니다.


1렙 아이디가 아니라 평소에 활동을 열심히 하던 회원분들 중에도 선동에 동조하며 수상하다고 정황을 분석하거나


하이엔드 게시판, 브랜드 게시판 등 대규모 타임포럼 구조의 변경을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다토 본인보다 더 열정적으로 주장하시던 분들도 생겨납니다. 처음엔 아무 연관 없던 분인데도요







타임포럼에서의 일이 있은 지 얼마 뒤에


네이버 최대 지샥 카페인 지샥매니X 에 다토 라는 닉네임을 쓰는 유저가 등장합니다.


다토는 카페에서 몇천만원을 호가하는 한정판 지샥들 사진을 올리면서 금새 유명해집니다.


그리고 현재 지샥매니X 의 시스템의 효율성에 대해 장문의 글을 게시하고


카페지기 양도, 전용쇼핑몰 개설 등을 빠르게 추진합니다.






그리고 지샥매니X는 현재 이름이 바뀐 채 운영되고 있습니다.




제목 없음.png










다토라는 분이 무슨 목적을 가지고 타임포럼에 가입했는지는 모릅니다.


순수하게 시계를 좋아하는 분이었고, 일련의 사건들에 스스로가 불만족하여 취미생활 차원에서 


갖가지 공격적인 글들을 게시했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우연인지 몰라도 동일한 닉네임을 가지고 타 카페에서 연속해서 일어난 사례를 볼 때


이 때의 대처가 미흡했다면 과연 타임포럼은 어떻게 됐을까 하는 의문은 남네요



제목 없음adf.png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 타임포럼 카카오톡 오픈채팅 개설의 안내 [3] 타임포럼 0 1043 2019.11.02
공지 타임포럼 유튜브 '본격' 개시에 대한 알림 [5] 타임포럼 2 11680 2019.10.02
공지 장터게시판(회원 및 셀러 장터게시판) 운영원칙 [6] 타임포럼 6 15353 2019.05.13
공지 사이트 기능 및 이용가이드 (장터, 이미지삽입, 등업, 포인트 취득 및 가감, 비디오삽입, 알람 등) [11] TF테스터 253 555299 2015.02.02
공지 파일업로드 방법 (글쓰기, 댓글 공통) [5] TF테스터 27 521171 2015.01.12
Hot 구X글검색 꿀팁 [27] 토리노 4 502 2019.11.07
Hot 캠핑 하기 좋은 날씨네요 ㅎㅎ [31] 김범진 0 1261 2019.11.01
Hot 면역력 높이는 방법 [49] 엔키 3 1438 2019.10.31
Hot 캐나다는 의외로 시계를 사는 게 저렴하군요. [41] 도리를찾아서 3 1849 2019.10.29
31063 맥주 마실 때 장난치기 [32] 천사아빠 5 1213 2019.07.15
31062 예물시계 알아보고 나서 든 생각입니다(최근의 롤렉스 관련) [44] update 휴머니스트 5 3601 2019.07.15
31061 오늘 백화점가서 생각나는 잡담입니다. [28] file 광주시계초보 8 3158 2019.07.14
31060 역시 시계는 참 끝이 없네요 [21] horloge 0 860 2019.07.13
31059 로렉스 시세에 관하여.. [27] 미키짱 1 1282 2019.07.13
31058 찾다보니 러시아 시계도 다 있네요.;;; [32] file 광주시계초보 4 1333 2019.07.12
31057 아이가 경쟁을 안합니다 어쩌죠 ㅡㅡ [35] 천사아빠 3 3215 2019.07.12
31056 요즘 날씨때문인지 [14] wonjin22da 0 471 2019.07.11
31055 벌써 3년이나 됐네요. [10] 마영즈 1 664 2019.07.11
31054 시계는 차와 비슷한거같에요 [33] Tez89 2 986 2019.07.11
31053 hobnail,,영어 뜻.. [10] file 재찬 2 1400 2019.07.11
31052 우아함의품위론진헤리티지l2.776 [20] file 길엔드문 2 944 2019.07.08
31051 우환이 있어도 시계생활로 위안 받으십니까? [28] 재찬 4 983 2019.07.08
31050 중고판매 후 찝찝함이 남는경우는 처음이네요. [38] 만갓진 2 3453 2019.07.07
31049 글 쓰는것보다 눈팅이 정답인가봅니다 ㅠㅠ [47] 야채가게 29 2791 2019.07.07
31048 손흥민 태그호이어 [15] file hoods 2 1097 2019.07.06
31047 루이비통 파숴트 모티스 모노그램으로 와이프 행복하게 만들기 [23] 야채가게 3 920 2019.07.04
31046 롯데리아 지파이를 먹어보았습니다. [32] file 강남 1 984 2019.07.02
31045 로렉스의 가격 변동 [48] Zep81 3 5008 2019.07.01
31044 스파이더맨 주연배우 톰홀랜드 내한 파텍필립 [31] updatefile subIime 1 2038 2019.07.01
31043 루이비통 시계케이스가 너무 갖고싶네요.. [32] file 위블로메니아 0 1339 2019.07.01
31042 기추 전에 가지고 있는 시계입니다. [14] file 아영 1 1079 2019.06.30
31041 가품관련글 그리고 시계등급 나누기 [33] 토리노 26 3976 2019.06.30
31040 요즘 가품 관련 문의글들을 보니 기분이 묘하네요. [16] Times8 3 1066 2019.06.30
31039 게시글 작성시 [7] 문블랑레잔다리 0 448 2019.06.29
31038 태그호이어 가품 판정이 나왔는데 업체 대응이 어이가 없네요. [55] jycj518 4 3748 2019.06.27
31037 정모하고 싶다. [6] aleera 0 511 2019.06.27
31036 브랜드에 대한 몰랐던 8가지 사실 [35] update 시계보라 1 1732 2019.06.27
31035 요즘 샐리타를 자주 만나네요. [12] 진홍눈동자 0 876 2019.06.25
31034 태그호이어 시리얼이 이상하네요 ㅜㅜ 도와주세요 [30] jycj518 1 1670 2019.06.25
31033 엄마가 음식가지고 장난치지 말랬지! [40] file 토리노 6 1594 2019.06.25
31032 혹시 저만 LTE 상태에서 접속이 안 되나요? [18] Times8 0 445 2019.06.25
31031 한정판을 찾다가.. [6] 원조마늘 0 657 2019.06.24
31030 서브마리너 그린 성골 구매한지 3달됫는데 [66] update 조합장이다 0 2882 2019.06.24
» 다토 라는 닉네임을 가지셨던 분 혹시 기억나시나요? [37] file 천사아빠 21 2562 2019.0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