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문은 TF지식인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유게시판

Hot 게시글은 조회수1000 or 추천수10 or 댓글25 이상 게시물을 최근순으로 최대4개까지 출력됩니다. (타 게시판 동일)



evas 2058  추천:4 2019.11.20 17:58

올해 개인적으로 좀 안좋은 일이 있다보니


이 욕구를 쇼핑으로 풀게 되더군요.


예전부터 기계식 시계를 왜 살까 하던 사람인데,


주변에서 좋은 시계를 가지고 있는 걸 보고 사실


대화라도 할 겸 매년 '더 포럼'을 구입하곤 했죠.


사실 시계에 전혀 관심이 없었던 건 아닙니다.


십 수년 전에 저에게 주는 선물이라고 오메가 씨마스터 흑판을 구입하여


잘 차고 다녔죠.


하지만 거기까지 더 먼가 구입한다거나 경험한다는 생각은 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다 3년 전엔게 예거에서 하는 시계 분해 조립 이벤트에 가서 시계를 분해, 조립해 보면서


아 시계 부품이 이렇게 작고 정밀하구나 하는 걸 알았고


그러다 올해 그 욕구가 넘쳐 올랐습니다.


사실 주변에 롤렉스 롤렉스 하는거에 좀 반감이 있었고 저는 다품종을 좋아하는 사람이라


한정된 예산에서 좋은 시계 하나보다는 여러 개를 사는 취향이었습니다.


그러다 모 마이크로브랜드 등 저가 시계를 주로 리뷰하는 유투버를 접하고


스피나커, 그루포감마, 보레알리스, MAEN 을 구입하여 재밋게 차고 다니기 시작했습니다.


정말 가성비 좋고 디자인도 훌륭한 시계들이지만 서서히 눈을 높여 그 다음 단계로 나아가더군요.


그래서 오리스의 빅크라운 한정모델, 식스티파이브 브론즈 한정판, 라도 캡틴쿡, 론진 레전드다이버, 미도 멀티포트 페트리모니를 구입하게 됩니다.


보시면 아시겠지만 모두 복각이나 레트로 디자인입니다.


이게 약 4개월 여간 있었던 일입니다.


아마 일본사태가 없었다면 그랜드세이코가 하나 더 추가 되었을테지만 애국심으로 구입하지 않았죠.


요즘은 잠시 휴지기 입니다. 너무 달린 탓에 예산이 좀 달리는 것도 있지만, 너무 이것저것 사다보니

멈춰 있는 시계들을 보면 좀 그렇습니다. 시계를 찰 손목은 하나인데 하는 생각이요.


아마 이제 곧 다음 단계로 넘어 갈 거 같습니다만.


주변에 좋은 시계 차는 사람 중에는 그러더군요. 그 돈이면 롤렉스를 하나 사지.


그 말에 공감도 가지만 또 반발심도 생기더군요.


어째든 여러 시계 경험하면서 제 취향을 찾은 거 같습니다.


사실 보유한 시계 중에 이제 제 취향이 아니거나 어울리지 않는 모델도 있습니다.


아마 위 몇 개는 조만간 장터에 내놓겠지요.


아무튼 편견 없이 재밋게 시계생활 즐겨보려 합니다.


앞으로 자주 들리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 장터게시판(회원 및 셀러 장터게시판) 운영원칙 [35] 타임포럼 13 19452 2019.05.13
공지 사이트 기능 및 이용가이드 (장터, 이미지삽입, 등업, 포인트 취득 및 가감, 비디오삽입, 알람 등) [11] TF테스터 287 567593 2015.02.02
공지 파일업로드 방법 (글쓰기, 댓글 공통) [5] 게시판관리자 28 530704 2015.01.12
Hot 오토매틱 보관법 이슈에 작은 공을 쏘아올려 봅니다 [39] 클래식컬 5 618 2020.07.10
Hot 나름 완성한 시계 포트폴리오 [59] 하얀늑대아들 8 1053 2020.07.02
Hot 기추의 위험성에 관련하여. [43] 동현부 0 1079 2020.07.01
Hot 영화관 영사실 이야기 [38] 시노빅 18 657 2020.06.27
31207 요즘 극장가를 휩쓸고 있다는 겨울왕국2를 보기 전 1탄 복습 [24] file 토리노 3 1726 2019.12.10
31206 수상한 식당 [48] file ecl66 0 1393 2019.12.09
31205 다빈치 전자시계 조립기 [14] file 누런페라리 2 726 2019.12.09
31204 여러분은 어떠신가요? [31] 원조마늘 1 720 2019.12.08
31203 잡담.. 백화점 탐방 [29] 라온하다 0 1020 2019.12.07
31202 태그호이어 A/S 비싸네요 [40] file 시보리 2 2464 2019.12.05
31201 Tudor 시계의 뭉툭한 시침... [33] file 일찬TOWSOME 3 1154 2019.12.05
31200 날씨가 점점 추워지네요~ [12] 초자 1 508 2019.12.03
31199 여기에 시계 가격 문의해도 되나요? [19] 소년격파왕 4 905 2019.12.02
31198 탈모문학 [44] file 토리노 6 1567 2019.11.28
31197 날도너므추워져서~ [16] 미니미니민 0 402 2019.11.27
31196 퇴근중 은근 쌀쌀하네요 ~~~ [24] 균만이 2 454 2019.11.27
31195 겨울여행 [26] 라온하다 2 547 2019.11.27
31194 어머니 선물을 구입했는데... [52] 카키크로 5 1134 2019.11.26
31193 3D Printed Watch Strap Test [21] file 지구인 3 1328 2019.11.26
31192 좋은아침입니다~!! [13] file jinikun 0 512 2019.11.26
31191 요즘 기변병이 [21] 조합장이다 0 698 2019.11.23
31190 하하..결혼이 막연하다면 헤어져야겠지요? [47] 당근대장 5 2101 2019.11.23
» 올해 시계 본격 입문기. [38] evas 4 2058 2019.11.20
31188 알리망오 [1] file 한돌이 0 660 2019.11.20
31187 잠시 이별해야 할 아이들... [43] file 쏘마 5 1836 2019.11.19
31186 비추천 놀이에 타포 포스팅 명장들 많이 떠난 듯 [9] 화인쿨 20 1746 2019.11.19
31185 오늘 브라질과 축구 기대합니다. [17] 슬픈기린 2 423 2019.11.19
31184 날씨가 엄청 추워졌네요~ [16] 정매직 0 391 2019.11.19
31183 중고장터 이용문의 질문드려요 [28] 엄마만두 2 881 2019.11.18
31182 소통의 어려움.. [33] file 토리노 4 1264 2019.11.18
31181 닉네임 변경하는 방법 좀 알려주세요... [9] 김태현 0 614 2019.11.18
31180 가품과 정품을 둘다보유하는거 어떻게 생각하세요 [64] 트리플링 4 2546 2019.11.17
31179 기추도 다 때가 있는법이군요... [27] 광주시계초보 2 1216 2019.11.17
31178 불토 한일전 역전 기대합니다 [8] file 트리플링 1 476 2019.11.16
31177 불금이네요~ 금요일은 항상 기분이 좋네요~~ [8] file 십시십분 0 580 2019.11.15
31176 늦은 밤 거의 10년만에 타포 복귀... [26] 필드왓치 4 866 2019.11.15
31175 악어 지갑 선물 받았습니다. [40] file 207569 1 1715 2019.11.13
31174 rapport evo 와인더 영국직구 후기 [18] file 뿅날라차기 1 1355 2019.11.13
31173 나만의 책 만들기를 해봤습니다 [20] file 밍구1 4 608 2019.1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