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ETC

링고 4710  공감:9 2006.09.01 23:52
빈티지 게시판 안내
 
시계 매니아로서 오랜 기간이 지난 분들은 대개 빈티지 매니아가 되는 듯합니다.
 
 
빈티지나 엔틱은 나이 때문에 현행품에 비해 낡고 고장도 많고 부정확하며
 
수리도 쉽지 않으며, 현행품 처럼 편하게 사용하기도 어렵습니다.
 
 
그러나, 빈티지와 엔틱 시계들에는 현행품에는 없는 무엇인가가 있습니다.
 
현대와 다른 구조들과 다른 디자인과 다른 사고방식들이 스며 있습니다.
 
기술이 발달하면서 모든 것이 다 좋아지는 것은 아닌 것이지요...
 
현대의 시각에서 보면 상당히 불편해 보이는 것들에
 
기이한 매력이 존재하는 시계들이 적지 않습니다.
 
특히, 쿼츠 혁명이후 ETA의 몇 가지 무브먼트들로 통일되어버린 현대의 시계들의
 
무미건조해 보이는 케이스 디자인 위주의 시계 만들기에 지루함을 느끼는 분들에게
 
빈티지 시계에는 지난 100 년간의 케이스와 다이얼의 디자인 외에도
 
시계 만큼이나 다양한 무브먼트들이 존재한다는 점에서 현행품 시계들보다
 
다양한 시계들을 수집할 재미가 느껴지는 것입니다.
 
 
아마도 이런 이유로 빈티지 손목시계 나아가 빈티지 혹은 엔틱 회중시계들을 수집하는 매니아들이
 
나날이 늘어나는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한 동안 시계 수집이라고 하면 엔틱 회중시계를 수집하는 것을 의미하던 시절이 있었습니다.
 
1990년대 이후 컬렉터들이 손목시계에 대한 흥미를 느끼면서 빈티지 손목시계가
 
회중시계들 이상의 인기와 가격의 혜택을 누리고 있는 듯합니다.
 
 
매년 수천가지씩 쏟아져 나오는 현행품들 외에도
 
지난 수백년간 만들어져 남겨져 있는 수 많은 종류의 빈티지와 엔틱 시계들이 존재한다는 것이
 
시계라는 작은 물건의 광활함을 느끼게 해주는 중대한 요인이며...
 
한 번 시계에 미치고 나면 여간해선 빠져나갈 수 없는 거대한 함정인 지도 모릅니다.
 
 
빈티지 게시판은 특히 빈티지 시계들에 매력을 느껴 이를 수집하시는 소수의 회원님들을 위한
 
게시판입니다.
 
짧게는 30년 길게는 수백년 전의 시계들에 남다른 매력을 느끼시는 컬렉터님들의 좋은 사랑방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2006. 9. 1.
 
                                                                   대표운영자   링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감 수
공지 VINTAGE / ETC FORUM BASICS 타임포럼 2012.04.18 2394 1
» 빈티지 게시판 안내 [28] 링고 2006.09.01 4710 9
Hot 어디에 올릴지 몰라서 한번.. 올려봅니다^^ [16] 벨루티매니아 2023.09.12 739 11
Hot mm20~^ ^ [27] 태훈아빠 2022.12.25 427 0
Hot MAEN Manhattan 37 [5] 스쿠버신동 2022.11.14 1529 2
Hot MAEN Manhattan 37 4월 발표 예정 [5] 마근엄 2022.02.09 1800 5
7434 Jovial 문페이즈입니다 [1] file 오렌지초콜렛 2024.05.14 176 0
7433 또 덜컥 사버렸지 말입니다... [12] file 준소빠 2024.04.27 492 1
7432 1968년산 영국군 밀스펙 스미스 W10 득템 !! [2] file Elminster 2024.04.18 353 3
7431 빈티지와 아직 쌩쌩한 무브먼트 [14] file 준소빠 2024.04.18 298 0
7430 [WWG24] 제네바 독립시계 브랜드 전시 영상 리포트 file Tic Toc 2024.04.15 147 2
7429 [WWG24] 제네바 독립시계 브랜드 전시 포토 리포트 [2] file 타치코마 2024.04.14 203 4
7428 One More Vintage [8] file 준소빠 2024.04.05 441 2
7427 eta7001 들어간 오랑게 Veritas 36mm 수동 커스텀 [3] file Elminster 2024.04.05 227 1
7426 파일럿 40 티셀 [2] file 써클라운지 2024.03.19 244 1
7425 오랜만에 마이크로 로터~ [8] file 밍구1 2024.03.11 231 4
7424 빈티지 커스텀 AP [4] file 미나리85 2024.03.10 299 1
7423 카우하이드의 매력 [8] file 밍구1 2024.03.07 198 0
7422 카시오 듀얼타임 줄질 [3] file 오션의왕 2024.03.01 170 1
7421 세이코 2628-0040A [5] file spear 2024.02.22 274 3
7420 티셀, 나토밴드로 줄질해도 굿. [5] file 카피써 2024.02.16 184 0
7419 로만손 시티보이 오렌지 줄질 [3] file 오빠씨계 2024.02.16 250 2
7418 관종력 오지는 딥블루 다이버 [1] file 오빠씨계 2024.02.13 232 0
7417 맹독류와 함께 ... Doxa 카본 [4] file soldier™ 2024.02.06 247 2
7416 편하게 차기 좋은 시계 UNDONE [9] file vinter 2024.02.01 278 5
7415 빈티지 모바도 (Movado) 1881 PPC [9] file Hankster 2024.01.26 274 3
7414 저도 또 하나의 빈티지 [10] file 준소빠 2024.01.19 456 1
7413 또 하나의 빈티지~ [4] file 밍구1 2024.01.17 198 2
7412 제 M5 를 소개합니다. 😺 [4] file Tic Toc 2024.01.16 332 3
7411 오랫만의 타임포럼 모임을 준비 하는 자세 [2] file 타치코마 2024.01.15 288 6
7410 Marathon MSAR A [4] file BGJPxA 2024.01.14 236 3
7409 마이크로로터의 매력 [8] file 밍구1 2023.12.18 443 3
7408 프랑스 마이크로 브랜드 발틱 [1] file 사울팽 2023.12.15 402 4
7407 타이맥스 Q [3] file green g 2023.12.06 199 3
7406 빈티지 오리엔트 [2] file green g 2023.12.06 200 2
7405 1주년 기념 [4] file 쥬스으 2023.11.14 270 1
7404 간만에 독사 카본 [6] file soldier™ 2023.11.14 269 2
7403 웨딩링과 시계 깔맞춤 [1] Notorious 2023.11.04 236 0
7402 중고시계 판매에 관해서 질문드립니다! [2] Notorious 2023.11.03 190 0
7401 벨루티시계 다이얼 교체했습니다 [3] file 벨루티매니아 2023.10.18 442 2
7400 80년대 SF영화와 시계들 - 블레이드 런너 [12] file 나츠키 2023.10.13 38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