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문은 TF지식인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유게시판

Hot 게시글은 조회수1000 or 추천수10 or 댓글25 이상 게시물을 최근순으로 최대4개까지 출력됩니다. (타 게시판 동일)



나츠키 730  추천:28  비추천:-1 2021.05.14 00:42
조금 속이 상해서 늦은 밤에 주저리 주저리 생각하는 바를 한번 적어봅니다. 

먼저 소개드리자면 저는 일본에 거주하는 회원입니다. 
시계라는 취미로 저를 이끌어주신 링고님의 블로그를 읽고 또 읽다가 다른 글도 더 읽고 싶어서 결국엔 타임포럼까지 왔습니다.

하지만, 위치적 여건으로 사실상 타포에의 기여도(상업성 측면에서)는 거의 없다시피 합니다.
이런 부분이 포럼이나 다른 회원님들에게는 조금 죄송하기도 하여 일본 마켓에서 평가라든지 실세가격들의 정보를 알려드리거나
나름 의미가 있다고 생각하는 제품들을 직접 구입하여 소개하여 드리는 식으로 제 나름의 도움을 드리는 방향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다들 기억하시듯이 최근 정말 열심히 활동하시는 회원님 한분이 비추천에 대한 스트레스를 호소하신 적이 있습니다.
그리고 살펴 보고 있자니 이제는 그분의 댓글까지 의미불명의 비추천이 달리더군요. 
댓글 하나 다실때마다 마음이 상하실 것을 생각하니 요즘 안놀아 주신다고 철없이 징징댄 제 자신이 정말 한심했습니다...

한번 보시면 아시다시피 재팬동은 글하나를 올리면 기본 비추 1은 먹고 갑니다. (이건 하는 수 없는 것 같습니다만)
이러한 여건에서 다부지게? 자라온터라 저에게 들어오는 비추에는 그리 연연하지 않습니다.
어차피 해외거주인지라 거래도 못하니 5렙이상 계시판의 동경? 외에는 포인트도 그리 의미가 없습니다.
하지만 제가 소개드린 제품이나 정보에 좋은 평가를 하신 분의 댓글에 
의미불명의 비추가 박히면 저 때문에 비추를 받게 된 것 같아 죄송한 마음이 가득합니다...   

글쓴이의 생각에 절대로 공감이 안되거나 어떤 상술이 느껴진다거나 하면 비추를 넣을 수도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시계와 관련되지 않은 어떠한 생각이나 특정 회원에 대한 저격은 있어서는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비추천 시스템에 대하여는 운영진께서도 필요악이라 설명을 해주셨고 충분히 이해를 하고 있으므로 시스템을 바꾸고자 하는 생각은 없습니다. 
다만 저에게 주어진 환경을 최대한 이용하여 저의 판단하에 불공정하게 비추를 드시는 분들에게 추천으로 저격하여 드릴 생각입니다.

저도 이제부터 오지랖이 한번 되어볼까 합니다.
부디 회원님들 좋은 밤되시기를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 글로벌 시계전문지 GMT와 기사공급 제휴의 안내 [2] 타임포럼 1 2278 2020.09.10
공지 장터게시판(회원 및 셀러 장터게시판) 운영원칙 [63] 타임포럼 15 20788 2019.05.13
공지 사이트 기능 및 이용가이드 (장터, 이미지삽입, 등업, 포인트 취득 및 가감, 비디오삽입, 알람 등) [11] TF테스터 315 579420 2015.02.02
공지 파일업로드 방법 (글쓰기, 댓글 공통) [5] 게시판관리자 31 536017 2015.01.12
Hot 일본에 짜파구리가 ...! feat. Gucci Grip [36] 나츠키 8 617 2021.05.27
Hot 시계생활 30여 년을 돌아보며.. [36] 태그허이어 10 834 2021.05.26
» 앞으로 무차별 추천 저격을 드릴까 합니다. [24] 나츠키 28 730 2021.05.14
Hot 타임포럼에서 중고시세등 언급을 금지하는 이유 [27] 토리노 26 1017 2021.05.10
31810 점점 평범한 일상으로. new 본호본호2 0 28 04:46:16
31809 백신 맞았습니다 ㅠㅠ [3] new 시계맨ㅋㅋㅋㅋ 1 111 2021.06.13
31808 얼른 코로나 회복되어서 여행가고싶네요 [3] update FOXx 0 66 2021.06.12
31807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쇼파드 알파인 이글 XL 크로노(Chopard Alpine Eagle XL Chrono) [2] file 토리노 2 98 2021.06.12
31806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IWC 빅 파일럿 워치 43(IWC Big Pilot Watch 43) 토리노 1 68 2021.06.12
31805 방역회사를 운영합니다. [4] DKC 2 328 2021.06.08
31804 오랜만이네요 Grand SEIKO 0 99 2021.06.07
31803 요새 재택근무 때문에 시계 뽐이 많이 죽었습니다. [8] file 데미소다토마토 2 356 2021.06.07
31802 홍천에 왔는데.. [8] DKC 1 278 2021.06.05
31801 요트마스터 초코판 콤비 사기당했습니다. 동일한 사기 당하신분 연락기다리겠습니다. [20] 등산객 0 698 2021.06.04
31800 기다려도 나한테 안오는 시계는 인연이 아닌건가요? [15] 파이브5 1 354 2021.06.03
31799 초여름으로 접어드나봅니다 [13] 버논 3 192 2021.06.02
31798 상쾌한 월요일 아침입니다. [5] 창백한달 2 136 2021.05.31
31797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몽블랑 1858 지오스피어 리미티드 에디션(Montblanc 1858 Geosphere Limited Edition) [5] file 토리노 3 240 2021.05.29
31796 일본에 짜파구리가 ...! feat. Gucci Grip [36] file 나츠키 8 617 2021.05.27
31795 전당포 수요가 좀 있나요 ? [5] 서킷 0 355 2021.05.27
31794 시계생활 30여 년을 돌아보며.. [36] file 태그허이어 10 834 2021.05.26
31793 사는게 요즘들어 [11] 취미가일 1 238 2021.05.25
31792 시계 취향은 계속 변하나봐요 [17] 꽐라72 1 313 2021.05.25
31791 코로나 시대에 결혼식 [7] DKC 2 329 2021.05.23
31790 신입입니다. [3] DKC 2 137 2021.05.22
31789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블랑팡 피프티 패덤즈 바티스카프 크로노그래프 플라이백(Blancpain Fifty Fathoms Bathyscaphe Chronographe Flyback) file 토리노 4 171 2021.05.22
31788 코로나때문에 나가질않아서 시계를 안차게되네여 [13] 미누미누미누 3 271 2021.05.21
31787 자전거 타시는 분 계신지요? [5] 영원과하루 1 175 2021.05.21
31786 오래간만에 방문 [8] 창백한달 4 143 2021.05.21
31785 시계 매니어의 정체성에 혼란이 옵니다... [8] 나츠키 7 428 2021.05.20
31784 ICONIC WATCHES BOOK” [6] file 현승시계 3 287 2021.05.19
31783 람보르기니(레고) 출고 /w 레트로 911 [13] file DB9 5 492 2021.05.17
31782 재밌는 롤렉스 광고 풍자 [17] file jay9240 5 843 2021.05.15
» 앞으로 무차별 추천 저격을 드릴까 합니다. [24] 나츠키 28 730 2021.05.14
31780 오버홀 관련 얼마전 에피소드(오리스_아틀리에 스켈레톤) [7] file 긴또깡의회중시계 2 493 2021.05.11
31779 해외 실세가격의 안내에 대하여 [10] 나츠키 7 583 2021.05.10
31778 타임포럼에서 중고시세등 언급을 금지하는 이유 [27] 토리노 26 1017 2021.05.10
31777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해밀턴 인트라-매틱 크로노그래프 H(Hamilton Intra-Matic Chronograph H) [3] file 토리노 6 185 2021.05.09
31776 브랜드 포럼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14] 재찬 16 653 2021.0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