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질문은 TF지식인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유게시판

Hot 게시글은 조회수1000 or 추천수10 or 댓글25 이상 게시물을 최근순으로 최대4개까지 출력됩니다. (타 게시판 동일)
태그허이어 1155  공감:10 2021.05.26 11:13

이번에 시계를 새로 들이면서 문득 내 첫시계가 뭐였지? 라는 생각을 하다가 이렇게 글 남겨봅니다.



저의 첫 시계는 돌핀이었습니다.

국딩 입학하며 받았던 거 같네요.

돌핀시계.jpg



정말 오래 됐지만 시계판이 약간 삐뚤어져 있었던 게 기억 납니다.


이후 중딩 입학하며 카파시계를 선물 받고 갈아탔고

(카파시계는 찾을 수가 없었습니다 ㅠ)


고딩 땐 어른 흉내 많이 내고 다닐 때라 그런지

어른시계 오리엔트를 차고 다녔네요.


오리엔트.jpg


오히려 성인이 되니 깔끔한 시계가 눈에 들어옵니다.

첫 해외여행 가는 길 설레이는 마음에 면세점을 들렀고 세이코 알바를 구매합니다.


세이코알바.jpg세이코알바.jpg

열심히 차고 다녔는데 김포공항 아울렛 갔다가 눈에 띈 금색시계...

금색 간지 포체시계로 바로 갈아탑니다.

만나는 사람마다 시계 멋지다고 했던 기억이... ㅎㅎ


포체금장.jpg


우연한 기회에 오토매틱 시계가 있다는 걸 깨닿게(?) 됩니다.

생각해보니 할머니께서 갖고 계셨던 시계도 오토였다는 게 떠올랐네요.

당시에 이건 약 넣지 않고 흔들어주기만 하면 된다고 했던 말씀이 기억납니다.

아마 로렉스였던 듯? (너무 어렸을 때라 기억이...ㅋ)


이제 대세(?)는 오토매틱이다 싶어서 입문용으로 어떤게 좋을까 폭풍검색에 들어갑니다.

눈에 딱 들어오는 시계가 있었는데 바로 해밀턴 째마..


해밀턴째마.jpg


한참을 차고 다녔네요. 정말 만족도 높은 시계입니다.

언제인가.. 아울렛 갔다가 갑자기 눈에 훅 들어왔던 지샥!

바로 구매합니다.

해외여행 갈 때 물놀이하며 많이 차고 다니고 있네요. ㅎㅎ


지샥.jpg


이후 자동차동호회를 나갔다가 멋진 시계가 눈에 들어옵니다?

빨간 초침이 돋보였던 태그호이어...

아 이런 시계도 있구나


이때쯤이었나.. 타포에 가입하게 됩니다.

태그가 얼마나 이뻐보였으면 닉네임이 태그... ㅎㅎㅎ

빨간초침의 까레라를 고민하고 있었는데 데이데이트가 더 눈에 들어옵니다.

검판은 있으니 흰판으로 들이게 됩니다.


태그호이어.jpg


째마와 번갈아 차고 다니며 줄질도 하고 참 추억이 많은 녀석이네요.


이후....

여러시계가 눈에 들어왔지만 실행에 옮기진 않았습니다.


제가 타포 활동을 하는 동안 와이프도 영향이 갔던 건지

첫 시계로 오메가를 들이더니 까르띠에로 넘어갑니다 ㅡㅡ;

그러더니 로렉스도 들이네요?? (돈이 어디서...)


저보고 시계는 로렉스랍니다.

근데 저는 딱히 땡기지가 않더라구요 ㅎ


어쨋든 그러는 와중에 브라이틀링 인듀어런스 광고를 보게 되었고 실물을 보기 위해 더현대서울을 갔습니다.

손목에 올려보고 바로 이거다! 싶더라구요.

2주 정도 고민하고 구매했습니다.


인듀어런스.jpg


현재까지 저의 시계생활을 정리해봤습니다.


인듀어런스는 쿼츠인데 정말 가볍네요.

손목에 그냥 밴드하나 차고 있는 느낌? ㅎㅎ

태그호이어 데이데이트 날짜 맞추느라 힘들었는데

세상 편합니다.


이 시계도 한참을 차게 될 것 같네요^^




p.s

아무래도 시계가 눈에 띄다보니 직장동료가 물어봅니다.


동료 : 어? 시계 바꾸셨네요?

저   : 어 이번에 쿼츠로 바꿔봤어.

동료 : 얼마에요?

저   : 30만원

동료 : 헉.. 비싸네..


장난감시계 처럼 보이나 봅니다 ㅎㅎㅎ




번호 제목 글쓴이 공감 수 조회 수 날짜
공지 추천, 비추천 시스템 개편에 관한 공지 [4] 타임포럼 9 207 2021.06.28
공지 글로벌 시계전문지 GMT와 기사공급 제휴의 안내 [2] 타임포럼 1 2324 2020.09.10
공지 장터게시판(회원 및 셀러 장터게시판) 운영원칙 [66] 타임포럼 17 20853 2019.05.13
공지 사이트 기능 및 이용가이드 (장터, 이미지삽입, 등업, 포인트 취득 및 가감, 비디오삽입, 알람 등) [11] TF테스터 319 580059 2015.02.02
공지 파일업로드 방법 (글쓰기, 댓글 공통) [5] 게시판관리자 31 536065 2015.01.12
Hot 바쉐론 콘스탄틴 뉴욕 플래그쉽 매장 구경 [19] 도어버스터1 12 364 2021.07.26
Hot 유머) 시계 살때 특징 [34] 창경 4 524 2021.07.23
Hot 더운여름.. 로렉스의 대안.. 그것은 바로... [26] 토리노 8 798 2021.07.19
Hot 기추병은 불치병인가요 [30] 오즈이별 2 295 2021.07.14
31823 그 시절 그립네요ㅠ [7] 컬렉터 4 244 2021.07.01
31822 여러분 금요일입니다 !! [8] DKC 1 178 2021.06.25
31821 백신후유증 대단하네요.. [17] 레이먼드석 1 512 2021.06.24
31820 시계수리사에 대해 [14] 흡연 1 594 2021.06.23
31819 추천에서 공감으로 [9] 나츠키 10 216 2021.06.23
31818 시계는 사는 것이기보다 [17] 하니하니 2 541 2021.06.20
31817 정찬성 vs 덴이거 [11] file DKC 3 370 2021.06.20
31816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롤렉스 서브마리너 ‘헐크’ Ref. 116610LV(Rolex Submariner 'Hulk' Ref. 116610LV) [7] file 토리노 7 436 2021.06.19
31815 미군용 시계와 자전거 [29] file decalog 9 664 2021.06.18
31814 서울은 비가 추적추적 내립니다 [7] 조지클루니사랑함 0 109 2021.06.17
31813 오데마피게 수입업자 사장이 직접 리셀샾에 시계 빼돌려서 판 사건, 결국 구매자는 호구. [22] 포그니 13 1560 2021.06.16
31812 예거르쿨르트 사운드메이커 전시회 다녀왔어요~ [12] file 현승시계 3 392 2021.06.16
31811 오늘 저녁은 la갈비요 [15] updatefile DKC 3 235 2021.06.15
31810 뉴욕 들러서 슬쩍 시계 눈팅 하고 왓습니당 [20] file 도어버스터1 4 557 2021.06.14
31809 선선한 날씨네요 [5] 시계학개론 2 101 2021.06.14
31808 점점 평범한 일상으로. [13] 본호본호2 1 180 2021.06.14
31807 백신 맞았습니다 ㅠㅠ [19] 시계맨ㅋㅋㅋㅋ 3 288 2021.06.13
31806 얼른 코로나 회복되어서 여행가고싶네요 [12] FOXx 1 129 2021.06.12
31805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쇼파드 알파인 이글 XL 크로노(Chopard Alpine Eagle XL Chrono) [7] file 토리노 5 213 2021.06.12
31804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IWC 빅 파일럿 워치 43(IWC Big Pilot Watch 43) [3] 토리노 4 197 2021.06.12
31803 방역회사를 운영합니다. [14] DKC 3 451 2021.06.08
31802 오랜만이네요 Grand SEIKO 1 120 2021.06.07
31801 요새 재택근무 때문에 시계 뽐이 많이 죽었습니다. [17] file 데미소다토마토 5 539 2021.06.07
31800 홍천에 왔는데.. [11] DKC 3 325 2021.06.05
31799 요트마스터 초코판 콤비 사기당했습니다. 동일한 사기 당하신분 연락기다리겠습니다. [36] 등산객 3 1132 2021.06.04
31798 기다려도 나한테 안오는 시계는 인연이 아닌건가요? [23] 파이브5 3 477 2021.06.03
31797 초여름으로 접어드나봅니다 [15] 버논 4 220 2021.06.02
31796 상쾌한 월요일 아침입니다. [6] 창백한달 3 156 2021.05.31
31795 [주관적인 타포 유튜브 후기]몽블랑 1858 지오스피어 리미티드 에디션(Montblanc 1858 Geosphere Limited Edition) [5] file 토리노 4 280 2021.05.29
31794 일본에 짜파구리가 ...! feat. Gucci Grip [44] file 나츠키 10 809 2021.05.27
31793 전당포 수요가 좀 있나요 ? [13] 서킷 1 455 2021.05.27
» 시계생활 30여 년을 돌아보며.. [44] file 태그허이어 10 1155 2021.05.26
31791 사는게 요즘들어 [15] 취미가일 1 281 2021.05.25
31790 시계 취향은 계속 변하나봐요 [25] 꽐라72 1 397 2021.05.25